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9-17 20:57
나는 진화론을 이해할 수 없어 - James Tour
 글쓴이 : 화검상s
조회 : 1,000  

저자는 무신론자인데,  그렇다네요.. ^-^ ㅎㅎ



2014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과학자 50인 선정 등 수 많은 상을 받은 유명 화학자 James Tour 그는 자신은 어떻게 진화론이 가능한지 도저히 이해를 못하겠으며, 개인적인 자리에서 다른 진화론자들에게 물어봐도 그들 역시 대답을 못하거나 모른다고 고백한다고 얘기합니다. 그는 자신있게 만약 누군가가 진화론을 이해할 수 있다면 자신이 그 사람이어야 한다고 얘기하면서도 분자를 만들어 내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지 알면 진화론을 이해할 수 없어야 한다고 주장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헬로가생 16-09-17 20:59
 
화학자...
조용인 16-09-17 21:09
 
고양이 집사가 강아지주인에게 따지는 것 같네요.
대도오 16-09-17 21:19
 
A Scientific Dissent From Darwinism[edit]
Further information: A Scientific Dissent From Darwinism
In February 2006, the New York Times reported[37] that Dr. Tour was one of a small number of nationally prominent researchers among five hundred scientists and engineers whose names appear on Discovery Institute's controversial petition, "A Scientific Dissent From Darwinism", which states "We are skeptical of claims for the ability of random mutation and natural selection to account for the complexity of life. Careful examination of the evidence for Darwinian theory should be encouraged."[45] The two-sentence statement has been widely used by its sponsor, the Discovery Institute, and some of their supporters in a national campaign to discredit evolution and to promote the teaching of intelligent design in public schools.[37][46][47][48]

The New York Times article described Tour as saying that the explanations offered by evolution are incomplete, and he found it hard to believe that nature can produce the machinery of cells through random processes. Despite this, he said he remained open-minded about evolution. He was quoted as saying "I respect that work" and being open to the possibility that future research will complete the explanations

위키에서 퍼 왔는데....

마지막 세줄만 보면...
'진화론은 완전하지 않다..  .... ....  (하지만) 진화론에 대해 열려 있으며(완전히 부정하지는 않는다는 뜻), 연구를(이론을?) 존중 하며,
미래에 그것에 대해 완전하게 설명할수 있는 가능성은 열려 있다'라고 말한 거 같은데요?

화검상님이 전하고 싶은 것과는 뉘앙스가 조금 달라 보입니다.

헬로가생님 계신 듯 하니... 틀릴 것을 각오하고 올려 봅니다. 혹시 잘못된 부분이 있으면 바로 잡아 주시길..
     
헬로가생 16-09-17 21:23
 
맞아요. ^^
          
대도오 16-09-17 21:26
 
감사합니다. 헬로가생님 있으니깐 마음이 엄청 편하네요. ㅎㅎ

영어에 대한 자신감도 꽤 느네요. 여전히 이러저리 틀린 부분도 있는 듯 하지만...
헬로가생 16-09-17 21:21
 
그리고 James Tour 는 이 동영상에서 자신에게 진화론을 설명해줄 사람이 아무도 나타나지 않았다 하는데 구라임.

Nick Matzke 라는 과학자가 그 도전에 응했음.
근데 아직 만나지 못했음.
이유가 뭔지 아세요?

James가 조건을 붙였기 때문이예요.
둘의 대화를 녹음하면 안되고 그 대화 이후 밖으로 내용이 유출되면 안된다는.


http://www.uncommondescent.com/intelligent-design/professor-james-tour-accepts-nick-matzkes-offer-to-explain-macroevolution/
대도오 16-09-17 21:25
 
어쨋던 화검상님 덕분에 또 하나 배워갑니다. 감사합니다. ^^;
화검상s 16-09-17 21:33
 
네 저도 그 이후의 일들이, 과학자 닉의 답변이 궁금하네요 ^^
     
대도오 16-09-17 21:36
 
그리고 하나 덧붙이자면,

설혹 내일이라도
진화론이 과학적으로 완전히 부정되는 상황이 발생한다고 해도

그게 '창조론이 사실이다'라는 식으로 연결되지 않는 건 아시죠? 혹시나 해서.. ^^;
          
화검상s 16-09-17 21:45
 
네, 알겠습니다. 진화론을 맹신하는 시야만 걷혀진 것으로도 충분히 큰 의미를 갖습니다. ^^
               
헬로가생 16-09-17 21:46
 
맹신...  -_-
               
대도오 16-09-17 21:52
 
진화론을 맹신하는 건 오히려 신학자들이죠. 창조론을 증명(?)하기 위해
그들이 끊임없이 공격하는 것이야 말로 진화론이니깐요.

저희들은 당장 내일이라도
진화론이 학계에서 사라질 가능성은 언제나 열어두고 있습니다.
그게 과학이지요.

그에 반해 기독교인들은 단 0.00000001%라도 하나님이 실존하지 않는다는 것을
상상조차도 못하게 하지요.

그거야 말로
님이 말한
'맹신하는 시야'라고 불러야 할 것이지요.

님이야말로, 하나님의 존재에 대한, 그리고 창조론에 대한
'맹신하는 시야'를 걷어 보는 게 어떠신지요?

큰 의미를 가질 수 있을 것 같네요.
                    
화검상s 16-09-17 22:00
 
네 좋은 말씀입니다. 전에 여기서 토론할 때 보니까 "푸른 늑대?" 인가 하시던 분이 50대 1 정도로 싸우시던게 생각이 나서요.. ^^;; 저도 창조론을 옹호하는 입장에서 솔직히 너무 일방적으로 몰아가서 불편하였기에 늦었지만, 올려보았습니다. ㅋ
                         
대도오 16-09-17 22:04
 
하나님의 존재와 창조론에 대해
맹신하지 않으신다니, 큰 의미가 있네요.

보통 진화론vs창조론 대결이 벌어지면, 진화론을 물고 늘어지는 건 언제나 창조론자들이죠.
진화론측의 사람들은 진화론이 진리라고 주장하지 않습니다. 창조론자들이 '이론'의 허점을 파고들기 위해 끊임없이 진화론을 공격의 대상으로 삼을 뿐...

(그러고 보니 창조설화인데, 제가 말렸네요. 오랜만에 이 이슈를 다뤄보는지라.. ^^)
미우 16-09-17 21:58
 
맹신 ㅋㅋㅋㅋ
첫째신 야훼보다 더 뛰어나다는 기독교 최고신 아닌가요? ㅋㅋ
     
화검상s 16-09-17 22:08
 
미우님, 저도 ID아이콘 좀 만들어주세요^^ 저도 고양이 좋아하는데요~ 하하!!
우왕 16-09-18 01:07
 
분자와 진화론은 무슨 상관이지?
세포 분열시 변이가 일어나는게 유전변형인데

맹신?ㅋㅋ학문에 맹신이라 참 인지력 대단하십니다
 
 
Total 4,13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9507
1038 사이비와 참종교의 구분법 (6) 헬로가생 11-02 940
1037 윤회와 업보가 있다면.. (4) 유수8 11-02 590
1036 현재 대한민국에서의 개신교의 위상 지청수 11-02 792
1035 신천지예수교회 ‘이단’ 비방에 전문가 경종 (5) 지청수 11-02 1199
1034 목사의 말에 직장을 그만둔다는 건... (6) 선괴 11-01 696
1033 이단은 기독교 이름을 악용해 돈을 법니다. (12) 지니엘 11-01 1012
1032 하늘에 보고 있는 별... 나비싸 11-01 389
1031 새로운 방식의 교회를 만들려고합니다, (10) 맑은샘물 10-31 759
1030 성경이 기록되기 전에 인류를 관찰하고 양몰이한 사탄의 새치기… (1) 앗수르인 10-31 771
1029 하늘의 언어 = 엘리@엘리@레마@사박타니@ = 천사와 사탄도 아는 … (8) 앗수르인 10-31 808
1028 유베된 종계의 허름한집에 남아있는 토끼들..♥ (4) 아기토끼 10-31 411
1027 개신교의 흔한 혼전순결 (2) 지청수 10-31 1497
1026 심정적으로 이단, 사이비를 법으로 규제하는 것에 찬성합니다. (12) 지청수 10-30 688
1025 질문-전기영목사님 이라는분말씀 믿을수있나요? (1) 하이남 10-30 970
1024 불교의 동물윤회론 보다 1000년 앞선 성경의 동물윤회론 (2/2) (2) 앗수르인 10-29 956
1023 불교의 동물윤회론 보다 1000년 앞선 성경의 동물윤회론 (1/2) (12) 앗수르인 10-29 953
1022 이단, 사이비를 법으로 규제하지 않으면 이번 일은 반복될 것입… (52) 지니엘 10-29 812
1021 이 참에 무당도 한류화 하죠! (8) 비비큐황올 10-27 1088
1020 신앙인은 공무원이 되지 못하게 해야 합니다. (7) 주예수 10-27 741
1019 사람이란 피조물에 대한 이해 (3) 앗수르인 10-27 524
1018 진짜 여기 종게판은 가생이의 변방이네요 (9) 헬로가생 10-27 655
1017 밑에 제글을 이제 읽어봤네요.... 하이1004 10-26 367
1016 천주교도 그닥 제정신은 아닌 거 같네요 (4) 람다제트 10-26 1129
1015 메시아가 언론 탓는데... (5) 쉐오 10-25 532
1014 앞글 이은 글 (1) 앗수르인 10-25 404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