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5-24 20:42
기독교를 믿지 못하는 이유
 글쓴이 : Nitro
조회 : 803  

첫번째 난관 

신의 존재를 증명할 수 없음.
거기에 더하여 신이 있어야만 성립하는 상황도 없음. 
따라서 신의 존재는 직접적으로 그리고 간접적으로라도 증명되지 않음. 
있다고 증명되지도 않고 있어야 설명이 되는 현상도 없는데 그 존재를 믿어야 할 이유가 무엇인가?

두번째 난관

신의 존재에 관한 문제는 넘어간다고 치더라도 그 신이 기독교에서 말하는 신이라는 것을 어떻게 아는가?
그리스 로마 신화의 제우스일수도 있지 않은가?
아니면 워해머 시리즈의 카오스신일수도 있지 않은가?
신이 있다면 왜 그가 기독교의 신이어야 하는가?

한마디로 말하자면 사람들이 기독교를 안 믿는 이유는 그 수준이 설정구멍이 많은 급조판타지 수준이기 때문입니다.
사람들이 기독교를 믿는 이유를 한마디로 말하자면.. 저는 모릅니다.. 알고싶어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리드기타 16-05-24 21:12
 
한국인들이 기독교를 믿는 이유

첫째 한국은 서양인들의 지배를 안받고 일본의 지배를 받아서 서양문물에 대한 환상 내지는 동경이 있음..

그래서 made in 서양 이라고 하면 한국보다 우월하다는 인식이 있고 비판없이 좋은것이라 생각

당연히 서양서 전래된 개독교는 뭔가 세련돼고 고차원적이고 훌륭한 선진종교라는 인식을 함

같은 동양권이라도 서양인들의 지배를 받았던 경험이 있던 나라는 한국처럼 서양빠들이 드물고

서양인들이 얼마나 흉포한 자들인지 실상을 잘 앎

예전에는 크리스챤이라고 하면 되게 고급스럽고 합리적이고 선진의식을 가진 인텔리 같은 느낌을 주었음

둘째 한국처럼 전통과 근대가 단절된 나라가 없을 정도로 한국은 전통이 식민시대를 거쳐오면서

거의 단절되다 했고 전통은 나쁜것, 우리것은 낙후된것이란 열등감이 지배했음...그래서 전통종교보다는

새로운 무언가에 더 열광했음

셋째  개독교가 가진 특징때문인대 ...개독교는 속성 자체가 매우 공격적인 영업전략과 확장력을 가지고

있음..그래서 독버섯 처럼 늘어난 것임

다섯째  개독교가 가진 커뮤니티가 전통종교가 했던 것보다 더 현대적이고 근사해 보였음..

여섯째  개독교 또한 한국적 기복신앙으로 변질돼다 보니 예수말씀의 실천, 사랑의 실천보다는

복바라고 천당가길 원하는 사람이 많아졌음..

여섯째 지금은 개독교가 커다란 몸집을 가진것처럼 파워를 가지고 있음...정계, 관계, 문화께, 학계, 언론계

등등...사회 곳곳 깊숙히 침투해 있음..이러다 보니 개독교가 활보치고 댕기는 것임..

일곱째  종교에 대한 접근성이 개독교가 타종교보다 손쉬움...개나 소나 아무나 시간내서 도로로 5분 시간

내면 교회 갈수 있음..
지니엘 16-05-25 00:02
 
저도 예전에 이렇게 생각했어요.
그래서 그 생각을 확증하기 위해서 성경에 나오는대로 해봤죠.

성경에 나오는대로 실천해서 하나님을 체험할 수 없다면
하나님이 없다는게 확실히 증명되니까요.

그래서 성경을 읽고 성경대로 해본 결과
많은 일을 겪고 하나님을 많이 체험하게 되죠.

그게 제가 하나님을 믿는 이유에요.
     
지나가다쩜 16-05-25 02:52
 
체험했다는 객관적 증거는요?
님의 망상이 아니라는걸 알 수 있을 정도의 체험 증거도 보여주시면 좋겠네요!
알개구리 16-05-25 03:46
 
신의 존재 유.무가 의심이 가서 믿고싶지 않다면 안믿으면 됩니다...
전 무신론자이지만
종교를 믿는 이유가  신의 존재 유.무에 달려있다면  아예 처음부터 저처럼
안믿는게 좋습니다...
왜냐하면 가치관이  잘못되있기 때문이지요...
만일 신이 존재한다고 믿고 열심히 교회에 나가서  성경에서
말씀하신대로  실천을 했다고 칩시다... 그런데 결과가  안좋게 발생되고
극단적인 상황으로까지 가게됬다고해서  " 아...하나님 믿어봐야 말짱 헛거구나..."
이럴건가요?..... 그것은 올바른 종교관이 아닙니다...
내게 이익이 되면 믿고 손해나면 안믿는다  라고 생각되네요....
 
 
Total 3,57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4154
404 ☆☆ 칼뱅이 지옥에 있다!! 둥둥~☆☆ (14) 화검상s 05-29 830
403 그리스 神들이 神이전의 神 (3) 까꽁 05-29 570
402 신은 증명 가능한가? (8) 레종프렌치 05-29 1375
401 번영신학에 대하여 (3) 화검상s 05-29 575
400 사이비 교주 되는 방법 (12) 레종프렌치 05-29 795
399 박옥수목사에게 재판을 받게 뒤에서 조종한 전해동의 법정 신문… (22) 환9191 05-29 1412
398 '미국에서 가장 위험한 동네로 간 목사' (9) 그노스 05-29 839
397 회개가 뭘까? 회개의 본래의미 (10) 레종프렌치 05-29 697
396 기쁜소식선교회 의 실체 (62) 환9191 05-29 957
395 애초에 기독교인들의 성에 대한 윤리가 취약 (14) 샤르르 05-29 656
394 신체의 70%가 암이 전이되었다던 최수현양의 교단 (1) 지청수 05-29 680
393 두 점쟁이 이야기 .. (2) 대도오 05-29 875
392 교회가 참.............. 음란하네요.;; (1) 그린박스티 05-29 790
391 신체 93%가 암에 걸렸다는 블로그 링크에 대해서... (4) 지나가다쩜 05-29 663
390 그것이 알고싶다 목사 개쩜 (13) 샤르르 05-28 1475
389 종교의 경전은 무오하다? (8) 동현군 05-28 653
388 신체 70~93% 암에 걸렸는데 치유 됐다는걸 믿으라는 분들, 믿으시… (88) 지나가다쩜 05-28 765
387 이 곳 게시판에도 (56) 레종프렌치 05-28 632
386 예전 천막처놓고 약을 팔던 시절이 있었습니다!!!! (4) 나비싸 05-28 507
385 왠만 하면 안들어오려다가 나에대한 궁금증을 가지신분이 있어 … (105) 환9191 05-28 870
384 어떻게 살아야 하나? 심사숙고! (14) 하늘메신저 05-28 799
383 어찌 인간이 인간을 심판하는가 (9) 오비슨 05-28 635
382 구원? 대속? 같잖은 소리 (4) 식쿤 05-28 602
381 기독교인들이 말하는 자유의지란... (9) 헬로가생 05-28 758
380 철학적 인간, 종교적 인간, 과학적 인간....그리고 무지랭이 (11) 레종프렌치 05-28 1168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