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21-02-10 12:43
[배구] 유명 여자 배구선수 2명 학폭논란
 글쓴이 : 마스크노
조회 : 3,244  

“때리고 부모 욕하던 너희 둘” 여자 배구선수 학폭 의혹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 게시판에는 10일 ‘현직 배구선수 학폭 피해자들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자신을 수많은 피해자 중 한 명이라고 소개한 A씨는 “10년이 지난 일이라 잊고 살까도 생각해봤지만 가해자가 자신이 저질렀던 행동은 생각하지 못하고 SNS에 올린 게시물을 보니 그때의 기억이 스쳤다. 자신을 돌아보길 바라는 마음으로 용기 내 글을 쓴다”며 말문을 열었다.

(피해 내용이 너무 구체적이고 끔찍ㅠㅠ)

...

앞서 A씨는 지난 8일 또 다른 온라인 커뮤니티인 디시인사이드 배구갤러리에 먼저 비슷한 내용의 글을 게시한 바 있다. 당시 언론에는 한 여자 배구선수가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다는 보도가 나왔었다. 애초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구단 측은 복통으로 인해 입원한 것이라고 바로잡았다.


소속팀에서 상식에 맞는 처리를 해주었으면 하네여


[기사출처]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001&oid=005&aid=0001410090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큐티 21-02-10 14:36
   
sns로 어그로 끌더니 결국 본인이 당하네..
식후산책 21-02-10 15:34
   
인정하고 사과하기로 했다고..
엄청난녀석 21-02-10 16:45
   
이다영 귀엽게 봤더니 안되겠네.
김연경한테 개기고 애들 괴롭히고.
개론학개론 21-02-10 17:33
   
황연주 sns에 강아지 사진 올리니까 이다영이 보신탕 먹고 싶다고 글썼다면서요?ㅎㅎㅎ
애초에 글러먹은듯 ㅉㅉ
댓글실명제 21-02-10 18:42
   
쓰레기는 쓰레기장으로 전부 버리면 된다~~~
타호마a 21-02-10 19:28
   
사요나라 .. 다영 ...재영이만 세트로 .. 불 쌍하게 됐네 ..

안봐도 비디오네 .. 선배라고 똥 군기 잡다가 .. 개 쪽 당했지? 연경이한테 ..
     
마스크노 21-02-10 22:20
   
근데 어째 돌아가는 걸 보니 옆에서 누가 코치해주고 있는 느낌입니다. 광속으로 자필 사과문 올리고 구단도 사과문 올리고. 흥국생명 사과문 보니 구단에서 워낙 핵심전력이라 구단도 대충 넘어가려는 거 같고... 국대에서만이라도 퇴출되었으면 하는게 개인적 바램인데, 이것도 어떻게 될지 모르겠네여.
댓글실명제 21-02-11 05:13
   
안버리면 흥국생명도 이제 버린다~~~
 
 
Total 4,9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33948
4905 [배구] 폼생폼사 (2) 雲雀高飛 02-24 1858
4904 [배구] 전세계가 극찬하는 월드 베스트 김연경 헌사 모음 (3) 보미왔니 02-23 4439
4903 [배구] 박상하 학폭인정 은퇴 (3) llllllllll 02-22 3349
4902 [기타] 日도 '이재영·이다영'학폭 뉴스.. "랭킹 1위" (13) 스쿨즈건0 02-17 4961
4901 [기타] 맷값폭행 최철원 신임 아이스하키 회장 인준거부 (3) 마스크노 02-17 2365
4900 [배구] 배구계는 아직 정신 못차렸구나~~ (2) 댓글실명제 02-15 3546
4899 [배구] 쌍둥이 자매는 국대에 별 관심도 없었는데.. 안한다고 02-15 2510
4898 [배구] 율공주도 울고 유미님도 울고 gs도 울고.. 코리아 02-15 1735
4897 [배구] 男배구선수 학폭에 고환수술 …가해자는 송명근·심… (3) 루빈이 02-13 2656
4896 [기타] 호주 오픈이 벌써 시작 되었죠.. 사이공 02-10 841
4895 [배구] 여배 학폭 선수 자필 사과문 (13) llllllllll 02-10 4122
4894 [배구] 유명 여자 배구선수 2명 학폭논란 (8) 마스크노 02-10 3245
4893 [격투기] 알리 꺾은 전 헤비급 챔피언 리언 스핑크스 별세 (1) 캡틴홍 02-07 1754
4892 [빙상] 소트니코바 “한국 팬들은 아직도 내가 죽길 바란다… (16) 스쿨즈건0 02-03 6222
4891 [배구] 소영 선배... (7) 식후산책 01-25 4540
4890 [빙상] "노선영, 스케이팅 빠르다며 욕설" (71) 큐티 01-22 6110
4889 [기타] 포스트 박태환 황선우 포스트 장미란 박혜정 (2) 루빈이 01-20 1510
4888 [격투기] 실전 주싯수 (11) 냉각수 01-15 3483
4887 [농구] 데니스 로드맨 아들입니다 (2) 식후산책 01-14 3797
4886 [빙상] 컬링 미모 원탑 "굿샷 좀 해주면 안되요~" (4) 보미왔니 01-13 4779
4885 [농구] [NBA] 야수 아데토쿤보 올랜드전 22득점 하이라이트 (1) MLB하이랏 01-12 873
4884 [배구] 몽골 소녀의 꿈~ (9) 보미왔니 01-08 4476
4883 [농구] NCAA 이현중 최근경기 HL (5) 큐티 12-21 2453
4882 [기타] NFL의 손흥민 / 구영회 (2) 강탱구리 12-17 3362
4881 [기타] [역도]괴력의 소녀들 7살,80 kg_ 캐나다 vs 한국 (3) 조지아나 12-15 3366
4880 [골프] 한국 장타여왕 김아림, 처음 출전한 US여자오픈 제패 (4) 이뻐서미안 12-15 2886
4879 [잡담] 여배 얼짱 넘버원 예림이 (2) 백전백패 12-12 568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