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5-29 22:57
성경 말씀 몇개 올려봅니다.
 글쓴이 : 에치고의용
조회 : 679  

"너희는 내 규례를 지킬지어다 네 육축을 다른 종류와 교합시키지 말며 네 밭에 두 종자를 섞어 뿌리지 말며 두 재료로 직조한 옷을 입지 말지며." 
[레위기 19장 19절] 
두 재료로 직조한 옷을 입지 말래요…;;
"내가 율법이나 예언서의 말씀을 없애러 온 줄로 생각하지 말아라. 없애러 온 것이 아니라 오히려 완성하러 왔다. 분명히 말해 두는데, 천지가 없어지는 일이 있더라도 율법은 일 점 일 획도 없어지지 않고 다 이루어질 것이다. 그러므로 가장 작은 계명 중에 하나라도 스스로 어기거나, 어기도록 남을 가르치는 사람은 누구나 하늘 나라에서 가장 작은 사람 대접을 받을 것이다. 그러나 스스로 계명을 지키고, 남에게도 지키도록 가르치는 사람은 누구나 하늘 나라에서 큰 사람 대접을 받을 것이다." 
[마태볶음 5장 17~19절]
율법 안지켜도 된다고 주장하는 기독교 신자들은 자기네들 오야붕인 예수의
말을 씹는 건지?
 그 일이 참되어 그 처녀에게 처녀인 표적이 없거든, 처녀를 그 아비 집 문에서 끌어내고 그 성읍 사람들이 그를 돌로쳐 죽일지니 이는 그가 그 아비 집에서 창기의 행동을 하여 이스라엘 중에서 악을 행하였음이라 너는 이와 같이 하여 너의 중에 악을 제할지니라. [신명기 22:20~21]
결혼 첫날에 숫처녀가 아니면 돌로 쳐죽이라는..;;덜덜덜
 여자는 남자의 의복을 입지 말 것이요 남자는 여자의 의복을 입지 말 것이라 이같이 하는 자는 네 하나님 여호와께 가증한 자니라. [신명기 22장 5절]
아따 최근의 빠쑝은 유니섹스인디;;;우짜쓰까잉
계집아이를 낳았을 경우에는 두 주간을 월경하는 동안 부정하듯이 부정하다. 그리고 피로 더러워진 몸이 깨끗하게 되기까지 육십 육일간 집에 있어야 한다. [레위기 12장 5절-공동번역판]
딸을 낳은 경우는 아들을 낳은 것보다 두배로 부정하다네요;;
☞ 여자들은 교회에서 잠잠하라. 너희는 말할 권리가 없으며 오로지 복종하라. 무엇을 물을려면 너희 남편에게 묻도록 하라. [고린도전서 14장 34절]
고린도전서는 신약인데…신약도 매한가지인가 봅니다. 교회에서 여자들은
닥치고 있으라고 하는군요;
☞ 아내들이여 자기 남편에게 복종하기를 주께 하듯하라 [에베소서 5:22]
성경은 여혐 서적인가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그건아니지 16-05-29 23:27
 
개독들이 자기들 입 맛에 맞는 것만 골라서 사용해 먹는 것 보고 반박을 많이 하는 편인데,
안티도 보면 자꾸 이런 식으로 단순 조롱하기 위해서 앞뒤 빼 먹는 행위는 개독들이 하는 짓과 뭐가 다른 지.

그리고,
고대 시대를 지금 시대 기준으로 해서 자꾸 평가를 하는데,
지금 시대 기준으로 해서 고대 시대 평가 하면 욕 안 처 들어 먹을 문명이 단 하나라도 있을지?

게다가,
율법 대부분이 이집트 법률에서 차용해 온 것이라는 것도 알고 있는 분으로 아는데
대놓고 조롱 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것 보면 더더욱 보기가 안 좋고.
당시 시대 함무라비 법전은 혁명에 가까웠다는 것은 알고 조롱하는 것인지?

성경무오설이 거짓인 것을 알리고,
교리라는게 권력자들에게 의해 많이 변질 되었다는 것을 알리는 것
그런 엉터리 교리를 반박 하는 것,
잘못된 개독들의 행동들을 질타하는 것
그 이상을 넘어 가면
개독과 다를 바 없어 보이는 것들이 대부분이니 자제를 했으면 하는 바램임.
     
대도오 16-05-30 00:23
 
전 이 본문글이 딱히 안티적인 행동이라고 보이진 않네요.
개인적으로 몰랐던 구절들 많이 있어서 스크랩도 했구요.

종교가 우리 사회에서 특별한 대접을 받아야 할 것도 아니구요.

헛소리하면 헛소리라고 말 할 수 없다면, 그거야 말로 문제겠죠.
     
sloth 16-05-30 04:31
 
저도 어느정도 그렇게 생각하고 고대 시대 평가를 그 시대에 맞게평가 한다고 생각 하지만 성경은 그 자체를 진리로 보기 땜에 좀 다르다고 생각 됩니다.  성경을 그 시대에 맞아 계속 바꾼다면 결국 성경도 그 어떤 책이랑 다를 바 없어보이네요.
헬로가생 16-05-29 23:40
 
"오늘 교회에서 예배 보고 십일조 까지 낸 신실한 기독교인입니다!
님이 쓰신 글은 다 옛율법입니다!
예수님이 오신 후론 안 지켜도 됩니다!!"

ㅋㅋㅋ
대도오 16-05-30 00:01
 
성경의 황당한 지시들
     
대도오 16-05-30 00:19
 
아.. 스크랩을 하니, 이렇게 댓글이 달리는군요.

하마터면 실수 할뻔 했네요. ^^;
레종프렌치 16-05-30 21:45
 
지금의 시대의 기준으로 고대를 평가한다?????

저 성경 구절을 보면서 느껴지는 것이 없으신 듯...저 구절들을 보면 저건 모두 지극히 고대의 '인간적인'  시각에서 씌여진 것이지 결코 신이 인간에게 내리는 진리의 차원의 명령으로는 안보인다는 것.....그냥 신의 이름 빌어서 어떤 빌어먹을 넘이 쓴 인간의 율법임..

성경은 신의 말씀이라면서..
 
 
Total 3,52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3733
471 성경은 반성의 도구? 이혼녀랑 결혼하면 간음? (10) 지나가다쩜 06-04 870
470 기독교인들에게 (3) 호로록 06-03 547
469 예수님의 가르침 (72) 지니엘 06-03 702
468 긍정적인 생각이 나에게 더 도움이 됩니다. (3) 훈제치킨 06-03 511
467 역시 스님 범죄 클라스 ㄷㄷㄷ (22) 환타사탕 06-03 1203
466 잘알지도 못하면서 교회를 부르짖는자들과는 대화가 되지않는… (9) fklgodk 06-03 688
465 이제 일요일 교회앞 교통지도 조심하세요 (37) 동현군 06-03 736
464 요즘 기독교 강요하는 인간들은 한글을 성경으로 배우나보죠? (93) fklgodk 06-03 707
463 이슬람계 테러단체는 무슬림이 아닙니다. (9) 나이트위시 06-03 622
462 역시 제 촉이 맞았습니다. (12) 지청수 06-03 686
461 청렴하다고 하신 목사가 정말 청렴한건가요? (26) 동현군 06-03 818
460 모태신앙 강조하는 사람들 (14) 레종프렌치 06-02 747
459 기독교인들이 믿지 않는 신과 무신론자들이 믿지 않는 신 (11) 에치고의용 06-02 815
458 씨종자는 못속임.. (20) 레종프렌치 06-02 787
457 정신병자들과 정상적인 대화를 하려 하면 안됩니다. (19) 레종프렌치 06-02 511
456 종교적 환상과 조현병의 관계, 그리고 진단 등에 대한 답변 (9) 지청수 06-02 751
455 유니콘을 믿으면 정신병일까요? (89) 나비싸 06-02 752
454 유게에 개독을 일반화 시켜야 한다는 분이 있어서 글 써 봅니다. (50) 묵객 06-02 701
453 "빤쓰 목사" 적시에 대해... 1심 재판 결과 (6) 지나가다쩜 06-02 1342
452 지옥은 누가갈까요? (17) 해도곰 06-02 685
451 환상과 환청은 정신분열증의 한 현상 (36) 지청수 06-02 1114
450 경험으로 아는 예수 ♡♡ (9) 하늘메신저 06-02 737
449 종교게시판인만큼 타종교도 까봅시다 (12) 디아 06-02 833
448 한국 기독교는 왜 유교적 사상에서 해어나질 못하나요? (23) moim 06-02 747
447 예전 신천지에 있던 사람의 댓글을 어느분이 퍼왔답니다 (3) 화검상s 06-02 2477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