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6-02 21:30
종교적 환상과 조현병의 관계, 그리고 진단 등에 대한 답변
 글쓴이 : 지청수
조회 : 767  

댓글이 너무 많이 달리고, 논점이 여러개로 분산되었기 때문에 따로 새 글을 씁니다.



지니엘 : 일반적으로 종교적 환상을 보는 사람과 조현병이 관련성이 없다는 것은
조현병 관련 논문이나 서적에 이것에 관련된 내용이 없는 것만 봐도 알 수 있죠.


답변 :


전혀 근거가 없는 엉뚱한 믿음을 갖고 있는 것을 망상이라고 하는데 망상은 환각과 함께 정신분열병의 가장 특징적인 증상입니다. 주위에서 일어나는 일을 자신과 연관지어 개인적인 특별한 의미를 부여하는 관계망상, 나를 감시하고 있다거나 누군가가 나를 조종하고 있다는 피해망상, 과대망상, 내가 구세주이거나 하나님의 계시를 받았다는 종교망상을 자주 볼 수 있습니다. 망상은 합리적인 설득이나 논쟁으로 쉽게 교정되지 않습니다.

조현병(정신분열병) 환자는 혼자만의 생각에 사로잡혀 있어서 다른 사람의 말에 귀기울이지 못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대화를 나누면서 상황에 적절한 것과 적절치 못한 것을 가려 내지 못하고 타인의 의향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며 불쑥 엉뚱한 이야기를 꺼내거나 쉽게 산만해지며 집중을 잘 못합니다. 사고가 조직화되어 있지 않고 모호하며 적절하게 연결되지 않기 때문에 이야기의 핵심을 파악하기 어렵고 대화 중에 주제가 이것저것으로 바뀌기도 합니다.

서울아산병원 -

조현병(정신분열병)(schizophrenia)

http://www.amc.seoul.kr/asan/healthinfo/disease/diseaseDetail.do?contentId=31578



지니엘 : 종교적 환상과 조현병(정신분열증)은
아무 상관이 없다는 것은 이미 예전부터 밝혀져 있습니다.


답변 : 밝혀졌다면 근거가 있을 것 아닙니까? 근데 왜 근거는 가져오지 않고, 자꾸 말을 돌립니까?



지니엘 : 그리고 님은 진단하지 않으려고 한다고 하는데
사람의 어떠한 질병 징후나 병적 소양을 보고
그것이 병이다 아니다 판단하는걸 진단이라고 합니다.


답변 : 그러니까 병이다 아니다 판단한 글이 있으면 가져와보십시오.

내가 쓴 글들을 복붙해와볼까요?

"모든 환상과 환청이 정신분열병의 증상이라고는 할 수 없으나, 정신분열병의 증상 중에 환상과 환청이 있습니다.

영적인 체험을 했다는 사람들은 최소한 한번이라도 자신의 상태를 의심해보십시오."

피부에 빨간 반점들이 생기는 것을 보고 에이즈가 의심되니 병원에 가보라고 하는 것이 진단입니까?


지니엘 : '기독교인 중에 이 쪽 전공의도 많은 것만 봐도 병과는 무관하다는 것을 알 수 있죠'

기독교인 중에 이쪽 관련 의사 많습니다.
왠만한 큰 교회는 이쪽 관련 의사 한둘 이상은 다 있을겁니다.


답변 : 모든 기독교인이 환상과 환청을 듣습니까? 제가 말했죠? 10년 넘게 교회 다니면서 환상, 환청을 들었다는 평신도는 본 적이 없고, 기타 기적들까지 다 포함해서 겪었다고 하는 사람을 딱 한 명 봤다고 분명히 글 썼습니다. 의사가 기독교인이라는 것과 환상과 환청을 듣는 기독교인이 있다는 것은 아무런 상관관계가 없습니다. 그리고 의사는 병자가 자신을 찾아오지 않는 이상 어떠한 진단도 내릴 수 없습니다. 그리고 환상이나 환청을 겪었다는 소위 목회자나 강사들이 정신병원에 갔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도 없습니다. 전공의가 직접 환상, 환청을 겪었다는 사람들을 진료하지 않았다면 교회 안에 전공의가 많고 적고는 아무 상관 없습니다.



이것참... 주장하는 사람은 근거를 안가져오고, 주장을 반박하는 글들을 내가 찾아서 올려줘야 하는 현실이 답답합니다. 입주장과 가정놀이는 그만 하고, 제발 객관적인 근거를 가져오시기 바랍니다.



내용추가) 글쓴 본인의 요구로 A유저에서 본인 이름으로 수정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청풍명월도 16-06-02 21:39
 
이거 특정종교인들에 대한 모욕이고 혐오조장이고 차별성 발언인데요
     
헬로가생 16-06-02 21:42
 
순교를 차별한 것도 특정종교인들에 대한 모욕인데요.
     
지청수 16-06-02 21:45
 
특정종교인들이 집단으로 환상을 보고 환청을 듣는 종교가 있습니까?
그리고 전 처음부터 기독교를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기독교를 언급한 것은 A유저.

저는 종교를 막론하고 환상, 환청을 경험했다면 우선 병원 먼저 가보라고 할 겁니다. 진단은 병원에서 의사느님들이 해주시겠죠.
          
헬로가생 16-06-02 21:46
 
도둑이 제 발 저린다?
               
지청수 16-06-02 21:49
 
전 단지 '영적 체험'을 한 사람들은 자신의 상태를 의심해보라고 했지만, 이 게시판에서 영적 체험을 했다는 사람들은 특정 종교인들 밖에 없었기 때문에 제 발 저려도 그러려니 이해합니다.
               
지청수 16-06-02 22:30
 
더 웃긴 건 영어로 쓰여진 자료를 가지고 오면 제가 알아서 꼬리 내릴 줄 알았는지, 영어로 된 자료를 가지고 오며 무식하다는 종자도 있었습니다.
근데 그 자료를 눈대중으로 해석만 했는데, 되려 조현병의 증상에 망상과 환청이 있다는 제 글을 지지해주는 글이었습니다.ㅋㅋㅋ
근데 의학 용어들도 많이 나오고, 간추린 자료여서 어떻게 머리로는 이해가 되도 글로 쓰려니까 매끄럽게 써지지가 않네요. 결국 번역하려다가 포기했습니다.
싄난다요 16-06-03 01:28
 
위에글 읽어보니 그A유저분은 전형적인 조현병 환자같은대요?  A유저분이랑 댓글로

의견 충돌해보시거나 읽어보신분들은 느끼실듯.....

조현병(정신분열병) 환자는 혼자만의 생각에 사로잡혀 있어서 다른 사람의 말에 귀기울이지 못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대화를 나누면서 상황에 적절한 것과 적절치 못한 것을 가려 내지 못하고 타인의 의향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며 불쑥 엉뚱한 이야기를 꺼내거나 쉽게 산만해지며 집중을 잘 못합니다. 사고가 조직화되어 있지 않고 모호하며 적절하게 연결되지 않기 때문에 이야기의 핵심을 파악하기 어렵고 대화 중에 주제가 이것저것으로 바뀌기도 합니다.  = A유저 딱이네요 ㅋㅋ
     
지청수 16-06-03 07:50
 
자신의 주장이 논파되기 싫어서, 일부러 이상한 말을 하면서 논점을 희석시키려는 계략이라고 생각했는데, 싄난다요님의 글을 보니 그럴 수도 있겠다는 생각도 듭니다.
지니엘 16-06-06 01:43
 
지청수님은 아직도 정확하게 하지 않고 두무뭉술하게 말하고 있네요.

종교 게시판에서
환상과 환청은 정신분열증의 한 현상
이라는 글을 쓴 것은
기독교를 염두해두고 쓴 것입니까? 아닙니까?

구체적이고 정확하게 답변해보십시오.
두루뭉술하게 피하지 마시구요.
 
 
Total 3,6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4432
563 경제력(돈)+대인관계 (神 과 대 화2) 즐겁다 06-16 432
562 사랑은 죽을때 가지고 갈 수 있읍니다 즐겁다 06-16 417
561 이수 사난다 임마누엘 예수편지 1편 (1) 즐겁다 06-16 730
560 중력파 관측성공 (2) 나비싸 06-16 427
559 전 이런 꿈을 꿈니다..!! (4) 사랑한국 06-16 370
558 기독교 선교가 왜 뻘짓인지.....비인부전 (1) 레종프렌치 06-16 534
557 오지랍.... (1) 미우 06-16 543
556 우리나라 한문본 불경을 구하고싶네요. aaawolf 06-16 277
555 오빠 못믿어? (3) 미우 06-16 429
554 Paloma Blanca (4) 주예수 06-16 658
553 기독교를 까면 깔수록 (16) 가생이다냥 06-16 802
552 천년왕국에 들어갈자는 누구인가? (26) 하늘메신저 06-16 911
551 예수님께서 말하는전도 (4) 백전백패 06-16 496
550 한국 목사들의 왜곡 (2) 백전백패 06-16 599
549 *내면과의 대화 밀레니엄 바이블 3 (신하나의 神 과 대화) 즐겁다 06-16 564
548 불교 종무원의 횡포 (8) 환타사탕 06-15 529
547 예수와 율법 (10) moim 06-15 382
546 영원한 지옥불.... (7) 레종프렌치 06-15 447
545 귀신이란 무엇인가? (4) 레종프렌치 06-15 1196
544 생명의 비밀을 풀 수 있을까 (4) 사고르 06-15 579
543 제가 읽었던 성경구절에 (3) 디아 06-15 533
542 귀신의 정체를 밝히다 - 귀신들림 (7) 하늘메신저 06-15 798
541 어떠한 믿음도, 관념도 갖지말라 (9) moim 06-15 564
540 예수님의 가르침 (40) 지니엘 06-14 641
539 종말은 이미 지나갔다 (4) 사고르 06-14 682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