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8-23 10:55
긍정의 힘,믿음의 힘( 불교,기독교의힘)
 글쓴이 : Thomaso
조회 : 443  

깨달은사람보다는 꺠어 있는 자가 되자.
이런걸 올려서 한명이라도 밝아지면 공덕이 돌아 온다고 합니다.
불교는 무분별의 지혜의 힘.
기독교는 기도의 힘이 대단하지요.
울면서 하는 기도가 최고 라네요..성담 스님이(다른 영상에서)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레종프렌치 16-08-23 11:33
 
먹사새끼나 땡중새끼나 수준은 다 비슷함

요새 땡중새끼들은 일상의 작은 각성도 무슨 큰 종교적 깨달음이나 대오인듯 뻥치는 새끼들이 너무 많아서.

주뎅이로 맨날 깨달음 깨달음거리지만 깨달은 새끼는 한 넘도 없음.
     
Thomaso 16-08-23 11:39
 
그런님은 뭐 가진게 있나요? *부정의 마음 말고요?혹시 육신통이라도?
          
레종프렌치 16-08-23 11:41
 
네 다음 ㄷㅅ
               
Thomaso 16-08-23 11:47
 
아예 종특인  등신춤을 추실수 있다고요.볼만하겠네.
               
Thomaso 16-08-23 11:50
 
몸과 마음에 고통이 있으신가?자유롭지 않으신 분같네요.
Thomaso 16-08-23 11:49
 
육신통 구체적으로는 이하의 6개를 가리킨다.

신족통(神足通, Pali:iddhi-vidha-nana) - 기에 따라 자재로 몸을 나타내, 생각하는 대로 산해를 비행할 수 있는 통력.
천이통(天耳通, Pali:dibba-sota-nana) - 보통 들리지 않는 먼 소리를 듣는 초인적인 귀.
타심통(他心通, Pali:ceto-pariya-nana) - 타인의 마음을 아는 힘.
숙명통(宿命通, Pali:pubbe-nivasanussati-nana) - 자신의 과거세(전생)를 아는 힘.
천안통(天眼通, Pali:dibba-cakkhu-nana) - 모든 것을 막힘없이 꿰뚫어 환히 볼 수 있는 통력.
누진통(漏盡通, Pali: asavakkhaya-nana) - 자신의 번뇌가 다하고, 이승을 마지막으로 다시 태어나는 것은 없어졌다고 아는 힘.
     
레종프렌치 16-08-23 11:53
 
8년 장좌불와한 성철이도 꺼먼물도 못보고 뒈졌는데 그깟 신통이야기 해봐야 죽어서 천국간다는 개소리보다 훨 개소리스러울 뿐임.

사사무애법계가 그게 가능한 이야기겠음? 그게 가능했으면 석가 이후 세상은 불국토가 되었을 것임
석가도 못한 일임....사사무애법계의 경지는 석가도 모르고 뒈졌고, 석가도 못하고 갔음.....
          
Thomaso 16-08-23 11:57
 
하긴 부처가 금한 이야기 일뿐, 우리가 상식적으로 아는것 이외에는 사기임.
Thomaso 16-08-23 12:02
 
깜짝이야! 별거다..화엄경의 事事無碍 法界觀은 본인이 주장하는  (줏어들은 ) the simulated reality에서 가능함. 일전에 소개 됬으므로 생략..
푯말 16-08-23 12:29
 
Thomaso도 귀신 들린 듯
헬로가생 16-08-23 19:55
 
먹사나 땡중이나...
불교가 어떻게 긍정의 힘이고
기독교가 어떻게 기도의 힘일까?

공덕이라...
 
 
Total 4,2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21594
1178 불교에 대한 착각 둘 - 불교의 목표는 깨달음이다 (5) 타이치맨 02-12 450
1177 사성제에서의 '고'에 대해서 (6) 팔달문 03-01 450
1176 불교적 접근: 관습적인 언어에 의한 근원적인 착각에 대해서 (22) 팔달문 04-18 450
1175 지옥을 보고 오다!! (필립 만토파의 지옥간증) (4) 유성검 03-28 450
1174 사회와 종교가 충돌하는 지점 일광 08-12 449
1173 인간에게서 종교란... (11) 무좀발 08-02 449
1172 정치와 종교 (6) 유일구화 05-15 449
1171 그리스도인이 바라본 현재의 단상들.. 무명검 08-01 449
1170 다음 중 자유민주주의에 가까운것은? (4) 마론볼 08-28 449
1169 형벌처럼 인생을 사는 사람들 (2) 그레고리팍 10-12 449
1168 하나님도 코로나 바이러스를 이기지 못합니다. (3) 주예수 02-02 449
1167 (마태복음 16장)새 번역본..예수께서 십자가에 달리시기전 충격… (1) 돌통 04-19 449
1166 제로니모님 글에 그냥 주절주절 해봅니다 ^^ (14) 헬로가생 05-11 449
1165 반론. 비난. .태글. 어그로. (2) 방랑노Zㅐ 05-13 449
1164 악마, 사탄이 따로 있나? (7) 북두구진 09-13 449
1163 성경의 부활은 세 종류, 심판의 부활과, 의인들의 1차 부활과, 천… (29) 앗수르인 10-06 449
1162 교육학에는 인간을 세뇌하는 방법에 대해 잔뜩 기술되어 있습니… (2) 피곤해 07-19 448
1161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6) 에스프리 02-16 448
1160 내 생각의 정도와 이단의 간략한 비교.. (4) 탈출가능 10-25 448
1159 "나는 누구인가? (19) akrja 02-06 447
1158 혹시 아직도 앉은뱅이를 기적처럼 치료하는 종교인이 있나요? (6) 나비싸 06-24 447
1157 진화론과 창조론 (7) Irene 08-17 447
1156 세상 구라에 대해서 (2) 강촌 01-06 447
1155 수행법과 간증 (9) 계피사탕 08-08 447
1154 그냥 그 대갈팍이 과정에 있는 것 같습니다... (6) 태지2 06-26 447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