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12-01 16:45
[국내야구] 대호-태균-승엽 빅3 거취 확정 임박
 글쓴이 : IceMan
조회 : 1,591  

제1회 고양시 박찬호 유소년 야구캠프가 11월 19일 고양시 우리인재원 야구장에서 진행됐다. 캠프에 참가한 김태균이 어린이들의 수비자세를 지켜보고 있다.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강타자 3인방 이승엽, 김태균, 이대호의 새 소속팀 결정이 임박했다. 12월 2일 일본야구기구(NPB)가 보류선수 명단을 공식 발표한다. 따라서 일본 복귀파인 이승엽과 김태균의 협상이 공식적으로 시작된다. 특히 일찌감치 김태균과 공감대를 형성한 한화는 보류선수 명단 발표일인 2일 만을 기다려왔다. 하지만 윈터미팅과 여러 시상식들이 겹치며 입단식은 오는 12일 치러질 전망이다. 이승엽 역시 대만에서 열린 아시아시리즈를 마치고 돌아온 삼성 송삼봉 단장과 곧바로 만날 계획이다. 반면 롯데에서 일본 오릭스로 진출하는 이대호는 6일 부산에서 입단 기자회견을 치를 전망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fpdlskem 11-12-01 23:55
   
이승엽선수 역시... 삼성인거구나...ㅎㅎ
 
 
Total 37,9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0273
1570 [국내야구] 이승엽 라이온스 유니폼 입은거보니 설레이네요.^^ (10) 아콰아아 12-14 1883
1569 [국내야구] 스토브리그 각팀 IN-OUT (7) 사랑그리고 12-14 1777
1568 [국내야구] 이만수감독과 구단은 실망스럽네요. (5) 유캔세이 12-13 1731
1567 [국내야구] 정대현 4년 36억 롯데 (13) 아마락커 12-13 2019
1566 [국내야구] 정대현선수 ML포기 뉴스 떴네요 (3) 아마락커 12-13 1607
1565 [국내야구] 박찬호 KBO에서 어느정도 할꺼라 생각하십니까? (3) 남양유업 12-13 1636
1564 [국내야구] KBO, 박찬호 특별법 통과…한화 유니폼 입는다 (7) 백세주 12-13 1579
1563 [국내야구] 김태균 영입 마무리한 한화, 다음 목표는 박찬호 암코양이 12-12 1570
1562 [국내야구] 15억 사나이 김태균 "과분한 대우, 도루도 열심히 할… (3) 암코양이 12-12 1662
1561 [국내야구] 김태균, "윤석민과 대결해보고 싶다" 암코양이 12-12 1625
1560 [국내야구] 김태균 연봉 15억원 초대형 계약했다 (11) 월드컵태생 12-12 1892
1559 [국내야구] 골든글러브 문제의 포지션은 (3) 그레이팬텀 12-11 1976
1558 [국내야구] 골든글러브 수상자 명단(득표수) (10) 디오나인 12-11 1824
1557 [MLB] 아 정말 정대현은 메이저 갔으면 하는데... (4) 묵철 12-09 2101
1556 [NPB] 다르빗슈가 MLB에서 실패할거라고는 (17) 묵철 12-09 2576
1555 [잡담] 여러분들이 감독이라면? (17) 네루네코 12-09 1810
1554 [국내야구] 2011 최고의 시구녀 베스트3? 손연재-김태희-이수정 (4) 인디고 12-09 2012
1553 [국내야구] 롯데-sk fa영입과 보상선수 지명에 대한 단상 (1) 그레이팬텀 12-09 1793
1552 [국내야구] 삼성 선수들이 바라는 이승엽 효과는? (1) IceMan 12-08 1718
1551 [국내야구] 한화 '여유' 넥센 '당혹'..다른 온도차 IceMan 12-08 1489
1550 [국내야구] 임훈, FA 규정에 이러지도 저러지도 IceMan 12-08 1495
1549 [국내야구] 이만수 "롯데 보상선수, 투수 지명한다" IceMan 12-08 1573
1548 [국내야구] 임정우 지명 LG "지명할 선수 없었다" IceMan 12-08 1633
1547 [국내야구] 윤석민 "이럴수가" 초보 류현진에 패배 IceMan 12-08 1503
1546 [국내야구] 김태균 한화 4번 타자 중책 맡는다 IceMan 12-08 1546
1545 [국내야구] '간판 대이동' 5개 구단, 중심타선 개편 (1) IceMan 12-08 1905
1544 [국내야구] 이승엽-김태균, 좌우 헤게모니 경쟁 핵심 IceMan 12-08 1489
 <  1341  1342  1343  1344  1345  1346  1347  1348  1349  13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