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4-12-26 16:23
12월 29일 일본과 군사정보보호 협정? 체결//
 글쓴이 : 구부국강병
조회 : 442  

정말 집요하고도 끈질긴 이들이 잠재해 있음을 뼈저리게 느낌니다.

표면적으로 보이는 모습은 미국의 줄기찬 노력? 인것 처럼 보이지만
과거로부터 현 정부에 이르기까지 보이지 않는 손들이 한일간 군사정보보호협정을 위해
끈질긴 사투를 벌이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과연 누구를 위한 조약 또는 협정일까요?

과거의 반성은 커녕 노골적으로 독도를 도발하면서 군사대국화 하고 있는
믿기 힘든 일본 아베 정권과의 군사정보협정이라니?
그 속내가 참으로 궁굼하기만 합니다.

이것으로 인해 우리가 얻을 수 있는 것이 과연 무엇일까요?
그것이 정녕 이 나라와 국민들을 위한 것일까요?

지난날 일본의 아베정권이 들어서기 전 저는 그의 우익 성향이 불러올 참담한 결과에 대해
이곳저곳에 무수히 많은 경고를 하였고, 어느새 그것은 현실로 다가와 있습니다.

한일간 이성적 국민들의 목소리는 날이 갈수록 적어지고, 서로 이간시키며 충돌과 갈등을
부추기는 목소리는 더욱 더 커져 한일 양국 국민들의 관계를 더욱 멀어지게 하고 있습니다.

더군다나 이러한 것이 아베의 우익 정권 차원에서 암암리에 자행되고 있음은 우리 국민들이
너무 나도 잘 알고 인지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와중에 군사정보공유라니요?
정말 제 정신들인지 한번 묻고 싶습니다.

MB정권때에 몰래 체결하려 한 군사정보보호협정 시도에 대해서도 유야무야
조용히 넘어가더니 이제 좀 잠잠해 지니까 다시 군사협정을 체결한다고요?

북한의 위협을 빌미로 전작권 전환까지 유보 시킨 그 참담함 만으로는 부족해
이 나라를 36년 간이나 유린하고도 반성은 커녕 아직 까지도 혐한 시위를 부추기며
알게 모르게 도발하고 있는 일본 아베정권에게까지 도움을 청해야 한단 말입니까?

이것은 일반 경제문제와는 차원이 다른 문제 입니다.
주변국과의 정치 군사적으로 긴밀한 협조를 요하는 이때에 경솔한 믿음과 판단은
돌이킬 수 없는 중대한 사태를 야기할수도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국가간 신뢰를 담보 해야만 하는 이런 중요 문제를
어는 특정 국가의 압력이나 신의를 핑계로 용인해서는 절대 안될 것입니다.

한 국가의 생존권을 위협할 수도 있는 중대 사안이
국민의 정서나 법 감정에 반하여 스쳐 지나가는 한 정권의 필요성에 의해 좌우 되거나

국민의 대표기관인 국회는 물론
국방을 책임지고 있는 국방부마저도 심도 있는 논의가 폭넓게 개진 되지 못하고
일부 입김이 센 이들의 편향된 사고와 의견에 의해 무리하게 관철되는 우를
범하지 않기 바랍니다.

국가간 협정 또는 조약이라는 것이
한번 맺고 나면 쉽게 돌이키기 어렵다는 점을 강조하지 않아도 잘 알고 계시겠지요?

그러니 스스로 발목에 족쇄를 채우는 어리석은 짓은 하지 않기 바랍니다.

더군다나 칼을 숭배하는 믿을 수 없는 국가와의 관계라면 더욱 더 신중을 기해야 할 것 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호태천황 14-12-26 16:36
   
미국의 압력도 거세죠...
 
 
Total 199,55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18184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56251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13118
56230 한국경제 전망은...어둡다.. (7) 미나앓이 03-02 1141
56229 종편방송에서 일하시는 여러분 적당히합시다. 창피하… (2) 동천신사 03-02 913
56228 채널a는 박원순 못잡아먹어서 안달인듯요ㅋㅋ티비조선… (3) Assa 03-02 1021
56227 실패한 사회주의, 정의당의 오만 (10) 쉐보레우파 03-02 1360
56226 노무현대통령은 공산주의에 명백히 반대했습니다. (2) 쉐보레우파 03-02 1059
56225 북유럽 찬양자들, 국가보안법으로 처벌해야죠. (18) 쉐보레우파 03-02 1274
56224 이넘아 일배겠죠? (11) 카프 03-01 2069
56223 지금 트위터에서 이슈가 되고있는 박원순 시장과 시정책 (17) 선구자 03-01 1622
56222 오늘은 3.1절입니다..헌데 나라의 수장은 없군요.. (11) 호태천황 03-01 892
56221 근데 어젠가 민주단체에서 시위를 했었는데 언론에서는 … (4) aghl 03-01 875
56220 창조경제 야동세 걷을 준비 (8) OpenMind 03-01 1370
56219 "가계소득 늘어야 경제 성장"..美·日·英·獨 임금인상 추… (4) 백수 03-01 1075
56218 미 '과거사는 덮고가자'..한·중·일에 작심하고 … (17) 백수 03-01 1708
56217 입보수들의 이중성 (9) 지쟈스 03-01 1102
56216 ‘이승만’ 영화제작 펀딩, 모금액 1%에 그쳐 (18) 500원 02-28 1932
56215 원전문제 주민들은? (1) 민주시민 02-28 519
56214 생각해보면 .. 민주시민 02-28 371
56213 드디어 일어났네요 (9) 민주시민 02-28 819
56212 제가 만화를 그려봤습니다. (4) 보라돌이 02-28 897
56211 가생이 정게는 몇몇 사람들의 놀이터인가요? (3) 구부국강병 02-28 566
56210 보수들의 영웅들 초라해서 천박하다. 철부지 02-28 709
56209 좌파의 문제점은 하나만 알고 둘은 모른다는 거다.. (6) 조이독 02-28 822
56208 복지비 증대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들 하시나요? (7) 동물원 02-28 747
56207 박근혜 인사 난맥상과 좌익? 서울맨 02-28 485
56206 좌익들의 행동방식 (51) 무진장여관 02-28 1631
 <  5731  5732  5733  5734  5735  5736  5737  5738  5739  57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