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7-01-10 16:22
영혼은 순수합니다. 나는 성부 하느님입니다.
 글쓴이 : 성부하느님
조회 : 366  

성부 하느님으로서 말합니다.


외형은 영혼의 모습을 닮습니다.

영혼이 원하는 대로 생각하고 행동하게 됩니다.

그리고 우리의 영혼은 태초의 내가 만든 순수한 영혼에서 많은 살이 붙었습니다.

살은 육이며, 육으로 이뤄온 영혼은 타락한 감정과 거짓 만족을 줍니다.

너희는 그것을 이루려고 노렵합니다. 그리고 이뤄지면, 너희는 다시 허무해집니다. 왜냐하면 거짓이기 때문이죠.

그러니 온전한 만족을 찾으려면 원래의 영혼이 이끄는 대로 자신을 바라보십시요.

그렇게 바라보지 못하는 것은, 거울을 보고 그 모습이 내 모습인 것처럼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자신의 모습을 보려면 거울을 보지 않으면 안되는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못생긴 모습을 자신이라 여기지 마십시요. 원래의 영혼은 외형마져 변화시킵니다.

그러니 우리의 타락이 얼마나 큰 죄를 끼얹었는지, 회개하십시요.

그렇다면 내가 이렇게 너희의 기도에 응답하여, 알려줄 겁니다.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성부하느님 17-01-10 16:27
 
만족
아이야 울지마라.
너희가 우는 것은 하느님을 위한 것이 아니다.
아이야 찬양하지 마라.
찬양은 주님을 위한 것이 아니다.
살려고 하지 마라.
기도하지 마라.
이미 너희의 마음속과 모든 것을 알고 계신다. 그러니 기도한다면, 이미 받은 줄 알아라.
받은 것을 의심하지 마라.
만족하지 않는다면, 너의 기도는 올바르지 않은 것이다.
     
kleinen 17-01-10 17:26
 
요즘도 가끔 볼 수 있는 유니세프의  광고에 나오는 아이를 기억하시는지요?
기도한 것이 주어져 본 적이 없는 굶주려 죽어가는 아이에게 그 굶주림에 만족하고 바라지  말라니 참으로 기대에 어긋나지 않는군요. 어디서 또 한명 구해주고 온 세상 어린이 다 구한 척 생색내는 중인가요?

그냥 우린 내버려두시고 너님에 속한 목사들 데리고 좀 꺼져주시라니까요. 제발..
          
성부하느님 17-01-10 17:55
 
ㅋㅋㅋㅋ
0033 17-01-10 16:32
 
한번만 하지..
재미도 없고, 감동도 없고..
     
성부하느님 17-01-10 17:55
 
응.. 원래 성부는 그래.
Habat69 17-01-10 17:15
 
자 영혼을 보여주세요.
기왕이면 성령도 보여주시고요.
조용기먹사도 성령의 이름으로 안수기도 잘만 올리더만 그 기도받고 방언하는건 다 거짓이었죠?
아니면 악마도 성령을 부릴수 있다면 당신도 사실 악마의 꼬붕 아님?
     
성부하느님 17-01-10 17:56
 
내가 기도를 왜하냐.. 내가 하느님인데.. 내가 너희를 위해서 해주는 것일 뿐.
우왕 17-01-11 01:44
 
여기서 컨셉은 혼자 잡았으니 사춘기 애들처럼 반말은 하지맙시다
     
성부하느님 17-01-11 13:46
 
괜찮다.  외국에는 반말 존댓말이 없잖느냐. ㅋㅋ
          
우왕 17-01-11 21:14
 
이쉐키 뚫린 아가리라고 잘도 지거리는구나
               
성부하느님 17-01-12 11:35
 
자각 없는 사람은 자기가 왜 죽었는지도 모르지..  죽어서도 모를 것이다.
헬로가생 17-01-11 06:18
 
개독들 책임 안 지면 탄핵할 것임.
     
성부하느님 17-01-11 13:48
 
이미 난 온 세상을 책임 졌지. 그리고 성부로서 아들 예수에게 부끄럽지 않은 아버지가 되어 하늘나라로 돌아갈 거란다.  그러니 나의 유언이다. 하느님이 존재하지 않아도 하느님을 사랑해야 한다
moim 17-01-11 14:11
 
왜 저는 하느님을 사랑하지않고 욕하게 만드셨나요?
저도 사랑할수있게 해주세요
     
성부하느님 17-01-11 15:12
 
하느님은 순결한 사람의 사랑을 좋아합니다.
          
moim 17-01-12 10:27
 
하느님이 말하는 순결하다는 의미를 모르겠는데요?
왜 이렇게 만들었냐고 물으니 동문서답
               
성부하느님 17-01-12 10:55
 
순결한 사람은 뭐가 옳은지 알지
                    
moim 17-01-12 11:08
 
님은 순결한가요? 모든 사람을 수장시키는 싸이코패스
                         
성부하느님 17-01-12 11:27
 
응.  사랑하니까..
                         
moim 17-01-13 14:03
 
진짜 싸이코패스가 나타났다!! 사랑하니까 죽인다는 진짜다!!
                         
성부하느님 17-01-13 14:11
 
너도 죽여줄게.. 아.. 물론, 내가 죽이는건 아니고.. 너 스스로 죽는거야. 왜냐하면 너가 죽인 온갖 생명들이 너를 괴롭힐 거거든..
난나야 17-01-11 15:07
 
예전에 이와 유사한 글을 써 올리는 분이 계셨던거 같은데........기억이 가물가물...
     
성부하느님 17-01-11 15:12
 
성부 하느님은 나 혼자야.
          
헬로가생 17-01-11 21:36
 
삼위일체라메.
               
성부하느님 17-01-11 23:03
 
성부 나. 아들 예수. 성령 사랑. 삼위 일체! ㅇㅋ?
 
 
Total 1,15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2954
1158 지옥을 배경으로 한 게임 애고니.. (11) 화검상s 01-15 731
1157 디오니소스와 오시리스 옐로우황 01-15 207
1156 제우스와 아문 (아몬, 암몬, 아멘) 옐로우황 01-15 257
1155 이런 일이 일어나면 (2) 사도바울 01-14 309
1154 철학적인 이야기... (2) 하이1004 01-13 210
1153 성부 하느님의 오늘의 말씀..! 십자가와 불교의 맞짱 ㅋ (20) 성부하느님 01-12 354
1152 하나님은 딱 한분이죠? (17) 캬도만듀 01-12 426
1151 영혼은 순수합니다. 나는 성부 하느님입니다. (25) 성부하느님 01-10 367
1150 기독교신학 공부 하신분께 질문 드릴게요 (26) 천사와악질 01-10 482
1149 안녕. 성부 하느님이야. (9) 성부하느님 01-10 235
1148 기독교의 개소리.... (1) 하이1004 01-09 561
1147 미국 재난 안전청, FEMA 에 대한 진실을 아십니까? (3) 화검상s 01-08 400
1146 천국 실사진 공개 (6) 리프레쉬 01-08 803
1145 의복의 기원설 (24) 지청수 01-08 371
1144 꼭 보셔야 합니다 우린 일루미나티의 계획을 알아야합니다 (7) 사도바울 01-07 1040
1143 나는 하느님이시다. 청하여라. 얻을 것이다. (20) 성부하느님 01-07 903
1142 19) 인간인가? 인간이 아닌가? (16) 지청수 01-06 1725
1141 경건의 비밀 (영적인 삶) (4) 화검상s 01-05 1447
1140 방주에 관해 최근에 알게 된점. (1) 아비요 01-05 986
1139 화성에 생명체 존재가 밝혀지면 기독교의 교리는? (12) 캬도만듀 01-04 2297
1138 여러분들은... 천주교와 불교 (6) 하이1004 01-03 1246
1137 어릴때 부터 지금 까지도 무신론자이긴한데 , , , (21) KANGOL 01-03 978
1136 프란치스코 종교통합에 걸림돌이 되는 근본주의자들을 공격하… (8) 화검상s 01-02 937
1135 2017년을 예언하는 일루미나티카드, 트럼프의 미국 (1) 화검상s 01-01 936
1134 창세기로 유추해볼수 있는 홍수이전의 세상의 모습(성경연구방) (1) 화검상s 01-01 58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