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7-01-12 00:41
하나님은 딱 한분이죠?
 글쓴이 : 캬도만듀
조회 : 570  

혹시 하나님은 우리 은하계만 관리하는 분이 아니신가?

저쪽~ 안드로메다 은하는 거길 따로 담당하는 신이 있나보지..ㅋㅋ


 그게 아니라면

 하나님은 엄청 바쁘시겠네여..  지구만 관리하는게 아니라

 다른 은하 행성까지 관리하고 계시니

 엄청 바쁘겠네 ㅋㅋ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성부하느님 17-01-12 01:21
 
바쁘지 않아. 그냥, 뭐... 모든 것이지..
     
moim 17-01-12 10:29
 
그러고보니 왜 하느님이시지?
하나?하늘?
하나만해요
          
성부하느님 17-01-12 10:54
 
뭐라 부르든. 내 이름을 너넨 알지 못해. 날 소유할 수 없거든..
               
moim 17-01-12 11:06
 
알지못하는게 아니고 애초에 이름이 없는거 아닌가요?
그냥 부르기 편한이름 맘대로 부르는 어중이 떠중이
                    
성부하느님 17-01-12 11:27
 
없진 않지. 나도 가족이 있는데...  하늘나라에 친구들도 많아
                         
moim 17-01-13 14:00
 
친구? 노예들이 아니고요?
                         
성부하느님 17-01-13 14:15
 
노예들은 스스로를 종이라 부르고 친구들은 스스로를 인간이라 부르지.. 인간은 종이 될 수 없고, 그들은 그리스도야.
총명탕 17-01-12 11:45
 
아니요.
두분입니다.
부모님이 나를 만드셨죠.
     
성부하느님 17-01-12 12:24
 
당신이 앞으로 하느님입니다. 저는 죽었으니, 나머지 생명을 책임지십시오. 아멘
재미세상 17-01-12 14:06
 
계왕신 정도 될걸요....자기만 믿으라고 하는데 일단 거기서 여러신이 있다는것이구요...인간을 지 모습을 본따서 만들었다는걸로 봐서는 하나님은 그냥 기술자인거죠..결국은 행정을 담당하거나 하는 너 높은 신이 있는것이지요..
결국 걍 노동자입니다.
     
성부하느님 17-01-12 14:24
 
미안... 너네가 알고 있는 우주란 것은 그냥 만들었어.
          
재미세상 17-01-12 15:30
 
에이 하나님 거짓말하지 마세요...성경에 우주에 대해서 안나와요...
우주에 다른 생명체가 있고 다른 별을 인간이 갈수 있단건 몰랐잖아요?
그쳐?
               
성부하느님 17-01-12 15:46
 
그게 사람사는데 성경말고 중요한게 없어서 안적은거야. 내가 만든 동산에서 사람답게 살육안하고 잘 지냈으면 좋겠는데...  미안..  앞으로도 죽여줄게.
똥개 17-01-12 16:57
 
마더 파파 엄마 아버지 이름만 다른 뿐라나일수도 ~
뭐 알라신 하느님 부처님처럼 ~
     
성부하느님 17-01-12 17:28
 
뭐라 부르든. 내 이름을 너넨 알지 못해. 날 소유할 수 없거든..

내가 젤 싫어하는게 노략질이지..  인간은 언제나 똑같아..
4차원야수 17-01-13 14:02
 
대한민국 토속신앙에 이미 서양보다 앞서 하느님(하늘님)께 기원하며 생활했습니다. 우리민속신앙조차 버림받는 현재 사회가 안타까울뿐..
     
성부하느님 17-01-13 14:10
 
서양, 동양 부르기에 앞서 하느님이 먼져 있었기 때문인데...  나도 현재 너의 상태가 안타까울 뿐이다..
 
 
Total 1,28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3116
1282 야훼의 찰흙놀이 에치고의용 19:09 3
1281 할례 이야기 에치고의용 19:05 4
1280 선문답 (1) akrja 16:39 24
1279 남을 욕하는건 그대의 그릇이다 (25) akrja 00:36 160
1278 십계명 에치고의용 02-25 104
1277 하늘에 가득찬 영광의 하나님, 9장 (4) 김PD 02-24 184
1276 도마가 가야국을 세웠다는군요......캬~~ 이 정도면 병이네요... (5) 아날로그 02-24 479
1275 교회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6) 대도오 02-24 288
1274 오늘 그대의 마음은 얼마나 쉬었나? akrja 02-23 106
1273 물 위를 걷는 예수 (2) 에치고의용 02-23 242
1272 헌금 타령 (6) 에치고의용 02-23 243
1271 하늘에 가득찬 영광의 하나님, 9장 김PD 02-23 61
1270 나는 누구인가? (9) akrja 02-22 242
1269 신을 믿는 이유 (3) 신이란망상 02-22 302
1268 신을 숭배할 필요가 없다 (1) 신이란망상 02-22 219
1267 옛적 믿음 에치고의용 02-21 165
1266 정결하게 하는 샘이, 264장 (1) 김PD 02-21 207
1265 어떤 거짓말쟁이.....(그림) 대도오 02-19 374
1264 어떤 교회의 시위.....(유) 대도오 02-19 441
1263 예수는 나의 힘이요, 93장 (1) 김PD 02-19 189
1262 페르시아 에치고의용 02-19 196
1261 여성과 종교 에치고의용 02-19 203
1260 현실감각 (2) 에치고의용 02-18 313
1259 오랜만에 한 편... 다들 행복한 저녁 보내세요. ^^; (2) 대도오 02-18 305
1258 [찬송10곡] S013. 메시지가 있는 찬송 (1) 김PD 02-18 7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