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7-03-19 23:11
신의 눈에 세상에서 가장 가증스러운 자들
 글쓴이 : 헬로가생
조회 : 226  

신의 머리 속에 있는 듯 천국 가는 방법이 이렇다 저렇다 설명하는 자들.

신이 무언가를 간절히 바란다 말하며 신의 전지전능을 폄하하는 자들.

신이 만든 피조물 중의 일부를 신의 눈 밖에 있는 이들이라 칭하며 신의 계획을 무시하는 자들.

신의 마음을 아는 듯 신이 무엇을 원한다 좋아한다 싫어한다 말하는 자들.

자신이 감히 신을 도울 수 있는 듯 신의 일을 대신 하려는 자들.

자신이 마치 신의 주인인 듯 기도나 돈으로 신의 계획을 바꿀 수 있다 생각하는 자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화검상s 17-03-19 23:27
 
네, 구약 선지자들 얘기하시나요??

 구약의  (거의) 모든 선지자들이 돌이키라고 그리하면 벌을 면할 거라고 하였는데...

성경에 그런 거 많이 나와요 ㅋ

예수님께서 (항상) 기도하라고 하셨는데, 기독교의 기본을 잘 모르시나보다 ㅎ;
     
헬로가생 17-03-19 23:38
 
님과 구약"선지자"와 다른 점이 뭘까요?
          
화검상s 17-03-19 23:42
 
내가 바로 죄인의 괴수 라고 사도 바울이 고백하였습니다.

 사람이 사람을 판단하는 것이 부질없는 것입니다.

정죄를 위한 비난이라 생각하셨다면 미안하지만, 님의 글도 만만치 않기에.. ㅎ
               
헬로가생 17-03-19 23:45
 
사람이 사람을 판단하는 것이 부질없는 것이라 말하시며
제가 하나님의 길을 가지 않고 있다 판단하시는 이유는?
                    
화검상s 17-03-19 23:50
 
지금까지 성경의 하나님을 왜곡하며 즐겼지 않습니까?

 사람이 다른 사람을 모함하는 것이 큰 죄이듯, 지금껏 성령을 훼방하며 지내온 것을 모르시다니..
                         
헬로가생 17-03-19 23:53
 
삼위일체로 전지전능인 성령을 제까짓게 훼방할 수 있는 것이군요.
               
우왕 17-03-20 01:09
 
사람이 사람을 판단하는 것이 부질 없다면서
정작 본인이 부질 없는 판단을 하기에
왜 그런 오류를 범한 것인가? 물었더니 동문서답이네
질문을 이해하고도 말을 돌린 것인가 이해력이 부족하여 말을 돌린 것인가?
아날로그 17-03-19 23:49
 
마지막 문구에 해당되는 사람은....주변에서 종종 봤네요....
제로니모 17-03-20 00:59
 
오만함에 찌든 자들이죠.

신을 알면 얼마나 안다구. ㅋ

전 개신교인들을 보면서 이런 생각을 한답니다.

겸손함이 없는 자들이라구...

제가 이제야 깨닫고 있는 어거스틴 고백론에서 경구중

신을 잘 파악할 수 없는게 당연하다, 만일 누가 잘 안다면 그렇다면 그는 더이상 신이 아니다.

아이러니하지만, 이게 진실이 아닐까싶네요 ㅎ
     
헬로가생 17-03-20 01:19
 
그게 진리죠.
 
 
Total 2,42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6767
2421 여호와의 증인, 직장 생활 잘 하나요? (4) 담혜 16:26 83
2420 xx교의 가르침은 그런게 아니다. (22) 피곤해 02-21 401
2419 사과. apple (26) 피곤해 02-20 488
2418 [궁금] 조상신은 귀신인가요 or 영혼인가요? 저승이 있나요? (23) 조국과청춘 02-19 607
2417 견성 체험을 해보신분 있나요? (20) 시골가생 02-19 358
2416 로힝야족 인종청소 (13) 레종프렌치 02-17 1169
2415 [궁금해요] 닭이 먼저냐? 알이 먼저냐? (16) 조국과청춘 02-17 365
2414 제사 우상숭배? (29) 나비싸 02-17 554
2413 유불교같은건 그래도 철학적으로 논쟁이라도 할수있는 수준이… (4) 다라지 02-17 297
2412 인간이 '갑'이고 '신'이 을이다! (7) 지자왕수예 02-16 343
2411 제가 생각하는 666의 의미(내용무) (10) 태극 02-16 334
2410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6) 에스프리 02-16 220
2409 종교는 아편과 같아서 (10) 라그나돈 02-15 293
2408 666에 대해서 (6) 레종프렌치 02-15 316
2407 문화나 종교마다 각기 다른 새해풍습을 가지고 있지요 (3) 피곤해 02-15 128
2406 불교도님들과 대화를 나눠보고 싶습니다. (13) 아날로그 02-15 290
2405 발제글 올리는 불교도님들께 부탁드리는 글. (19) 아날로그 02-13 324
2404 ㅡ전도몽상ㅡ주인과 객이 뒤바뀜 (24) 아이러니7 02-13 377
2403 분별 (9) akrja 02-13 217
2402 온라인 게임에서 탱커의 미덕은 (5) 피곤해 02-12 373
2401 부처님이 이세상에 나오신 단 하나의 이유는 (67) 심외무물 02-12 474
2400 종교와 술에 대한 잡설 (6) 피곤해 02-12 212
2399 가장 맛있는 음식을 똥이라 아는 개에게 진수성찬을 차려줄 필… (22) 타이치맨 02-12 280
2398 불교도들의 개소리에 대해서 (20) 레종프렌치 02-12 400
2397 불교에 대한 착각 둘 - 불교의 목표는 깨달음이다 (5) 타이치맨 02-12 2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