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7-07-12 00:52
죽음에 순서가 있다? 없다?
 글쓴이 : 캬도만듀
조회 : 312  

죽음에는 순서가 없다잖아요
 누구나 언제 죽을지 모른다고..

 그치만 기독교의 이론에 의하면
 죽음에 순서가 있고 하나님의 뜻대로 다 정해져 있다고 하네요
 언제 죽을 것인지..운명이 다 정해져있다나..

 천재지변이 아니라..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니안이굵어 17-07-12 10:50
 
죽음에 순서가 있다.

그걸 하나님만 알고있고, 아무도 모른다......

결론은 하나님이고 뭐고 어떤 생명체든간에 살아가는 존재의 가치는 있으나, 인생의 시작과 끝은 아무도 모르는게 자연의 이치.

어떤 누구도 생명의 운명따위를 정해주지 않는다.
차칸사람 17-07-12 16:38
 
전 기독교인이지만, 대변하지는 않습니다.

저는 죽음을 운명에 놓고 보지 않습니다.
자연적인 병사 또는 사고나 xx, 타살 등 필연적 인과관계에서 발생한다고 봅니다.
다만, 하나님께선 이미 이러한 것을 알고 계시고 필요에 의해 개입도 한다고 생각합니다.

인간은 별개로 자신의 의지에 의해 살아가면 됩니다.
     
마르소 17-07-12 16:40
 
개입하면 자유의지임??  아님 설계임?? 선악과도 같은 맥락임??
          
차칸사람 17-07-12 17:49
 
님이나 저나 사람은 개인의 자유의지로 살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운명이나 설계 또는 개입은 하나님의 고유주권이니, 우린 관여할 수도 알 수도 없다고 봅니다.
선악과 문제도 마찬가지라 생각합니다.
               
마르소 17-07-12 17:51
 
허허 그게 아닌데요 제가 믿음을 가져도 그 믿음을 잃게 만드는것도 하나님의 고유 주권 이란겁니다 그게 자유의지임?? 그건 그냥 설계라고 하는거임 이해가 어려운가요??
                    
차칸사람 17-07-12 18:02
 
그렇지 않아요.
저나 님이나 의지대로 믿거나 또는 믿지 않습니다.
                         
마르소 17-07-12 18:04
 
뭐가 그렇지 않다는건지 님이 개입한다고 써놓고??? 내가 100 년을 살든 1년을 살든 믿지 않을 놈인걸 아니까 죽음에도 개입한다는 말 아닙니까???하나님께선 이미 이러한것을 알고계시고<<<<님이 한 이 말 뜻 뭔지 모르세요?
                         
헬로가생 17-07-12 20:48
 
지금 소피마르소 님이 하시는 말씀을 이해도 못하고 계심.

그니까 하나님은 소피님을 만들 때 소피님이 자기를 안 믿을 걸 알았나요 몰랐나요?
소피님이 안 믿을 사람으로 만든 건 누구인가요?
하나님이 소피님을 만들 때 안 믿을 걸 알았다면 안 믿게 만든 건 하나님입니다.
그의 뜻에 따라 소피님이 "자유의지"로 안 믿는다해도
그건 진정한 자유의지가 아닙니다.

전지전능한 창조주 아래 자유의지란 없어요.
이게 이해가 안 되면 자신의 지능에 문제가 있는 거예요.
     
아날로그 17-07-12 20:32
 
이제는 그 분을 안 믿겠다!......라고 결정하는 것도 자유의지에 속하는거 맞죠?
아날로그 17-07-12 20:34
 
의사들이 그 분이 계획하신 순서를 다 바꿔버리죠.....

그럼 전지전능하신 그 분은 열받는게 ..당연할테고...........
사탄에 해당하는 의사들을 벌해야 하는데......벌할 능력은 없어보임.

지구는 사탄이 잘사는 공간~~!!!  야~~호~~~~~~~~~~
헬로가생 17-07-12 20:55
 
그리고 그게 자유의자라 치고.
뭔 놈의 사랑의 신이 지가 준 자유의지로 자기 피조물이 안 믿는다고 지옥에 쳐넣음?
지가 창조주니까 지맘대로 한다는 거까진 이해하는데
적어도 그 신이 우릴 사랑하고 지한테 오길 바란다고 개구라치진 말아야지.
     
마르소 17-07-12 21:11
 
사랑의 신 꼬리표 때고 내 꼴림신  포악신 정도로 전도 하면 할말없음
 
 
Total 2,58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7342
2588 개인적으로 생각해보는 종교와 과학의 차이점. (7) 아날로그 13:11 60
2587 불교는 연역적 교리가 아닙니다. 2 (13) 사마타 04-22 121
2586 요(7)한, 복...여보+세요(요새) . 14만4천(하루 1440분) (4) 비가오랴나 04-22 77
2585 한반도에는 네피림 유적과 유골이 없을까? (3) 솔로몬느 04-21 324
2584 고레스, 마고스,마고성, 이사(예수),이사금(신라왕), 페+러시아 (5) 비가오랴나 04-21 115
2583 음모론 총정리의 개요와 성경난제 총정리 (3) 솔로몬느 04-21 113
2582 연역법? 불교에대한 착각들 (7) 사마타 04-21 158
2581 미간 사이 기감 니들끼리 좋다면? 할 일이 아니다! 그만 해라 (3) 태지 04-21 77
2580 CERN(입자물리가속기연구소): 무저갱의 열쇠: 네피림의 부활 (6) 솔로몬느 04-20 293
2579 솔로몬의 인생론, 전도서 (4) 화검상s 04-19 206
2578 흔적을 남긴다는건... (10) 유수8 04-19 210
2577 불교적 접근: 관습적인 언어에 의한 근원적인 착각에 대해서 (22) 팔달문 04-18 190
2576 말을 몬알아묵으니 솔직히 이길 자신이 엄따 (6) 리루 04-17 266
2575 선교사들이 대한민국에 처음와서 느낀 점 (5) 스리랑 04-15 720
2574 피라미드 그리드,차원이동,포탈,cern..."노아의 때" 란 무엇인가? (3) 솔로몬느 04-15 339
2573 거짓말이 과연 나쁘기만 한걸까요? (25) 아날로그 04-15 282
2572 하늘의 대피라미드인 새예루살렘(홍수전 네피림 과학의 에너지… 솔로몬느 04-14 187
2571 생명나무, 선악의 지식 나무, 여자의 씨,뱀의 씨에 대한 성경적 … (2) 솔로몬느 04-14 150
2570 창세기로 본 렙틸리언 외계인 음모론과 순결한 처녀교회(어린양… 솔로몬느 04-14 162
2569 저는 매운 음식을 아주~ 싫어합니다 (6) 피곤해 04-13 218
2568 지금껏 공부한 불교, 다 풉니다. (14) 사마타 04-13 378
2567 불곰과 드라큘라와 네피림의 땅 루마니아 (5) 솔로몬느 04-13 250
2566 종교별 진화론을 믿는 정도 (9) 이리저리 04-12 375
2565 진화론을 믿지 않는 종교는 왜 현대 의학은 믿나요? (4) 스피너루니 04-12 281
2564 [질문] 불신도들이 절에 복을 기원하러 가는 행위..어떤건가요? (16) 아날로그 04-12 26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