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7-07-16 01:11
이란의 정치 리더였던 무슬림이 예수님이 유일한 길임을 깨닫다❤
 글쓴이 : 화검상s
조회 : 327  

현재의 IS, 과거의 알 카에다 그리고 그보다 더 이전의 급진 무장 이슬람 단체인 

" 헤즈볼라 " 를 창시했던 정치의 최고 리더가 자기의 생애를 통해 예수님을 체험하며,

결국 회심한 내용입니다. 

무슬림과 코란에 대하여 말하길 " 이슬람은 분노의 종교 " 이며 코란의 가르침에 대하여

일반인들이 너무나도 순진하게 생각하고 모르고 있음에 대해, 경각심을 일깨워주고 있습니다.

코란에서는 유대인이나 기독교인, 타종교인에게 거짓말을 하는 것은 결코 죄가 아니라고 가르치고,

타종교인이나 심지어 같은 무슬림일지라도 견해에 차이가 있을 경우 " 살인 " 하라고 가르치며  

" 증오 " 의 감정을 매우 매우 깊게 가르치는 종교라고 합니다. 
----------------------------------------------------------------------

이 시대의 석학이라 불릴만한 이슬람의 최고 권위자에게서 (비인격의 무슬림에 대비되는)

기독교의 철학과 성경의 가치를, '온전히 의로우신 단 한분' 구원자 예수님의 선한 메시지를

즐겨 보시기 바랍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날로그 17-07-16 01:53
 
이란에서 제일 멍청하고....氷신 같은 정치인이었나 보네.......

이란의 5 0 3 호 ?????
헬로가생 17-07-16 02:14
 
그럼 기독교인 정치인이 이슬람으로 개종하면 이슬람이 진리란 말임?
미우 17-07-16 02:30
 
내용은 볼 일이 없지만 샷을 보니 얼마 전 쫓겨난 슈팅영~개 생각나서 기분이 영~ 별로네요.
지나가다쩜 17-07-16 10:11
 
유태인 : 울덜 종교 왜곡해 베껴먹는 넘들끼리 서로 왔다 갔다한다고 지들이 낫다고 망상질이네.....
라고 생각할 듯!
 
 
Total 2,12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5399
2128 회색의 삶 야꾹쥔 21:03 12
2127 인간이 종교에 빠지는 사례 (5) 뮤즈 17:33 82
2126 종교와 지혜 (7) 아이러니7 13:49 79
2125 태지님께 질문.. 아이러니7 13:20 51
2124 사람의 얼굴이라는게 (11) 훼이 10:36 110
2123 종교/철학 쪽에 종사하시는 분들께 질문요.[한국의 페미니즘] (13) 아날로그 07:33 95
2122 세상엔 진리가 있는걸까요? (31) 제로니모 11-23 166
2121 자신이 믿고 마음이 편안하다고 해서 (9) 훼이 11-23 202
2120 철학 게시판이라서 왔는데2 (14) 훼이 11-23 161
2119 철학 게시판이라서 왔는데 (13) 훼이 11-23 156
2118 왜 기도를 하세요? (13) 야꾹쥔 11-22 248
2117 미안합니다 날짜를 너무조금 드렸나봐요 (1) moim 11-22 107
2116 한국 개신교는 국가 전복세력 (3) 다라지 11-22 209
2115 일루미나티와 nwo(신세계질서)에 선전포고한 트럼프...... (2) 마르소 11-21 446
2114 기독교와 이상성애 - 번외 (1) 피곤해 11-21 208
2113 < 계시종교의 허구성에 관한 이야기 > (6) 호호미인 11-21 188
2112 한국 개신교 자칭 3위 교회 목사수준. (7) 제로니모 11-20 998
2111 이 둘의 차이를 분석하시오. (10) 유수8 11-20 417
2110 신은 진짜 없는듯.. (31) 호호미인 11-19 689
2109 사마타님께... (75) 태지 11-19 408
2108 '포항지진, 현정부의 종교과세에대한 하나님의 벌' (18) 제로니모 11-18 709
2107 Jtbc와 손석희의 힘은 역시 크군요.ㅎ (12) 제로니모 11-16 1857
2106 기어코.... 스스로 "신"이 되어버린 교회목사.... (10) 아날로그 11-15 1366
2105 딱 내일까지만 본다 (2) moim 11-15 357
2104 진짜 조금이라도 믿었다 (2) moim 11-15 40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