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8-05 20:32
많은 종교인들이 일반인보다 더 죽는 걸 두려워한다고
 글쓴이 : 용용주께지
조회 : 446  

호스피스 간호사들의 말이니 상당히 신뢰성이 있는 말일 거다.....

지들이 사랑하는 하나님 곁으로 부처나 보살들 곁으로 가게 되는데

춤추면서 좋아할 거 같은데 죽기 싫어 발악을 한다.

평범한 갑남을녀들도 나이 먹으면 죽는게 자연의 섭리인줄 아는 것을.

평생 행해온 짓거리를 돌이켜 볼 때 지옥행 예약이라서 그렇게 죽기 싫은걸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날로그 18-08-05 21:20
 
불확실함에 대한 공포 같은 것 아닐까요?

쌩쌩하고 건강할 땐,
신앙이란 이름으로 남에게 떠들며 자신있게 주장했지만......

막상 죽을 때가 되어보니.....이제사 본능을 느끼나 봅니다.
평생 종교인으로 자신있게 살았다면...그럴리 없겠죠...

살다보니 할 수 없이
종교에 반하는 캥기는 짓도 많이 했을 것이고.....
그런게, 일거에 떠오르니....더 불안해하는거 아닐까 싶습니다.
     
용용주께지 18-08-05 21:34
 
종교인이라면서 무엇에 대한 불확실함일런지.

모든 존재는 필멸자임은 이미 철들 나이면 다 아는 얘기이고
저마다 확신을 가지고 선택한 길들일 터인데
죽음의 순간에 불확실함에 대한 공포를 일으킨다면
그 믿음을 뭐라고 불러야 할지 모르겠군요.
          
아날로그 18-08-05 21:46
 
머 맨날 야동보면서....핸드플레이만 하다가......
정작 이성과 처음 관계를 가지되었을 때...그런걸까요?

아니면, 동경하던 곳이 있어....
오랫동안 여행준비를 꼼꼼하게 해왔는데.....
정작 비행기에 오르니....
기분이 묘해지면서....만감이 교차하는 그런걸까요?

죽음 직전에 가보지 못한 대부분의 사람들은
대부분 비슷한 현상을 겪지 않을까 추측해봅니다.
          
아날로그 18-08-05 21:48
 
개인적인 사정으로
호스피스 병동에 3달 정도 있어본 적 있는데요...(간병인)

종교가 없어도.....의외로
호스피스 병동에 계신 분들은
본인의 죽음에 대해 초연하다는 느낌을 많이 받았습니다.

주변 침대에 있던 동료들을 통해 예습효과가 있었던건지도.....
               
용용주께지 18-08-05 22:37
 
죽음을 대하는 자세는 어쩌면 종교와 무관한 개인적인 차이일지도 모르겠네요
          
피곤해 18-08-05 21:51
 
나이롱 믿음.
베이컨칩 18-08-05 23:46
 
한번 죽는 것은 사람에게 정하신 것이요 그 후에는 심판이 있으리니

히브리서 9:27 KRV


그 때에 히스기야가 병들어 죽게 되매 아모스의 아들 선지자 이사야가 저에게 나아와서 이르되 여호와의 말씀이 너는 집을 처치하라 네가 죽고 살지 못하리라 하셨나이다 히스기야가 낯을 벽으로 향하고 여호와께 기도하여 가로되 여호와여 구하오니 내가 진실과 전심으로 주 앞에 행하며 주의 보시기에 선하게 행한 것을 기억하옵소서 하고 심히 통곡하더라

열왕기하 20:1‭-‬3 KRV
     
아날로그 18-08-05 23:53
 
[ 복사 → 붙여넣기 ] 그만하고...
본인 생각을 적으시오.....앵무새 양반.
          
베이컨칩 18-08-06 00:21
 
매일 성경 3장씩 정독하시길 바랍니다.
               
아날로그 18-08-06 00:27
 
어투만 공손체이지....완전 명령형 어조로군요....
어디서 개dog질 입니까?

차라리.....조 농사 짓고...까는걸 반복하겠습니다.

그 따위 중동 환타지 소설 말고도.....
평생 읽어도 다 못 읽을 소중한 자료들이 너무 많거든요.

5일장 약장수는 5일에 한 번씩만 오쇼.
               
지나가다쩜 18-08-07 00:11
 
여기 게시판에서
교만이 뭔지를 보여주는 건 님만한 사람이 없지요!

교만질 하려고 가지고 노는 장난감이 성경이고...
쯧쯧
우주신비 18-08-06 09:51
 
예수쟁이들은 천국에 가길 그렇게 원하면서 막상 가라고 하면 주저?
차칸사람 18-08-21 15:30
 
다른 종교인들은 몰라도, 전 사실 죽는게 두렵네요^^
좁게보면, 제가 믿는 성경에서의 기준으로는, 어쩌면 천국을 갈 수 없을지도 모른다는,
그런 두려움을 항상 갖고 살고 있는것 같아요.
저와 같은 사람들의 이런 심리를 이용해서 자기들 이익을 얻는사람들 천지인데도,
그 속에서 헤어나오지 못하죠^^
 
 
Total 3,06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0840
3069 기도모임 (5) 우주신비 03-22 376
3068 하나님 아버지를 믿어면 내집이 구원을 받는다 (13) 그레고리팍 03-18 911
3067 귀신이나 영혼의 존재여부 (42) 빨간병아리 03-17 949
3066 찬반투표, 종철게에 유튜브영상 링크 금지 여부에 관하여 (27) 레종프레소 03-12 965
3065 우리들의 주적 프리메이슨입니다. (6) 베이컨칩 03-12 889
3064 감정 추론중의 하나.. 사랑의 추론 (25) 팔상인 03-09 723
3063 선별,구분,분류의 이유 (4) 피곤해 03-09 465
3062 지옥이 만원이면 자동적으로 천국에 가나? (11) 우주신비 03-09 728
3061 지옥은 실존한다.. (16) 무명검 03-09 827
3060 천국에는 애완동물이 없다. (18) ijkljklmin 03-08 757
3059 신은 누가 창조했나?(펌글) (19) 우주신비 03-06 1147
3058 연기관계 (10) 피곤해 03-05 544
3057 겉으로 보이는게 다가 아닙니다 (18) 피곤해 03-03 742
3056 불경책에 양 변을 잊으라는 말이 있어요..... (12) 태지1 03-02 736
3055 질문글 : 여러분은 논리와 합리에 무슨 차이가 있다고 보시나요? (20) 팔상인 03-01 449
3054 사지가 찢어져서 죽는 방법... (13) 쪽빛여우 03-01 1015
3053 모스카또님의 질문에 대한 응답입니다 (3) 팔상인 02-28 347
3052 신종현이 기감을 보면서 더 이상 것도 닭대가리인 내가 더 닭인 … (26) 태지1 02-28 522
3051 지금 티비보는데 교회의 한단면을 보니 씁쓸하네요 (8) 나비싸 02-26 829
3050 물리세계와 이념세계.. 그리고 현실세계 (16) 팔상인 02-25 801
3049 예수님 영화입니다. (8) 베이컨칩 02-24 895
3048 '전지전능' 이란 단어 자체가 모순(제목 수정) (36) 빨간병아리 02-23 1026
3047 개인적으로 신은 (19) 나미 02-23 719
3046 하느님을 증명했다고 말한 사람의 증명을 깨보았습니다. (2) hororo 02-21 805
3045 젖과 꿀이 흐르는 땅 - 이스라엘 (27) 프리홈 02-21 139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