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10-19 20:54
죽다 살아나서 가장 흔한 간증?이...
 글쓴이 : 피곤해
조회 : 1,326  

돌아가신 조상님 뵙고 왔다인데...ㅋㅋㅋㅋ

저도 며칠전 조상님 뵙고 옴.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pontte 18-10-20 01:03
 
사고로 머리를 크게 다쳐서 정신을 잃고 병원에 실려가서 깨어난 적이있는데

눈을떴는데 온통하얗고 뭔가 기분좋은 소리가 들리고 온몸이 나른하면서 오랫동안 편안한 느낌이 들더니

어느 순간 시야가 맑아지면서 들리던 소리가 아침방송에서 들려오던 팝송이였음 ㅋㅋ

말로만 듣던 사후체험인가 싶었는데 의사가 진정제를 투여해서 헤롱거린거였음  ㅋㅋ
우주신비 18-10-20 19:50
 
가장 사기를 많이 치는 종교는 개신교 
천국과 지옥을 수차례 왕래했다고 간증하는 먹사도 있다
     
태지1 18-10-20 21:10
 
피곤해교를 무시하시나?
아직 교 세기가 별루여서, 더 큰 돈 벌고 싶은데... 그 욕심은 만만치 않을 것 같은데요...
더군다나 대놓고 10%는 자기가 먹는다고 피곤해님이 말 하잖아요.
그리고 돈 집행에 관여 할까요? 안 할까요? 기본적으로 관여한다고 보아야 할 것 같지 않은가요?
 
개신교는 목사가 10% 먹나요? 순복음이나... 세습하는 명성교회...
피곤해님은 10% 말고도 나머지 90%에도 돈 벌고싶어해서, 아마 안 끼어들고, 하는 생각이 있으신 것 같네요. 그런가요?

제가 그렇게 생각하는 이유는 자신이 드럽냐고... 물어보는 것이었습니다.
어느 때?
제가 기감에서 신종현이 기감을 말 할 때이고, 저는 그렇게 더럽고, 드럽고...
농약 먹고 죽어가던 아줌마의 냄새 얘기를 하였는데... 그 다음인데 그렇게 한 인간에게서 멀쩡히 걸어 다니는 인간에게서 그런 악취는 처음이었습니다.

어제는 핑크 옷, 오늘은 회색 옷? 엄청 많이 변했고, 경험 했고 그러 했었을까요?
웃기는 일 정도로 생각 되세요?

아마 속았던 사람들에게 다른 말을 하고 이 곳에 글을 쓸 것이에요.

님은 돈을 넘 똥으로 보신다.... 피곤해님 능력이 있는데 무엇을 할 수 있을까요?
금과 똥인데 사람이 작용하는 것이고, 그 사람이 작용하고 그 생각이 있는 것 같은데...
          
아날로그 18-10-20 22:40
 
해답은 고대 상형문자에 있더군요..........凸 ⊙▽⊙ 凸
     
방가라빠빠 18-10-22 03:54
 
단순 사기라고 하기에는 정말 잘나가는 사업체를 접고 가난하게 목회 하신 분도 계시죠 완전 안티 크리스천이였던 분이신데 말이죠..
발상인 18-10-21 02:11
 
피곤해교에 태씨가 입문하는건가?
태지1 18-10-22 16:51
 
개 쓰래기... 저는 과거 나쁜 짓을 했었습니다.
그런데 더 나쁜 짓을 하려는 사람이 있고, 상대자에게 악행를 하며, 그에게 그 후 해악을 하지 아니 하였는데
제 엄마에게도 하는 인간이, 거짓 말과 그 짓을 강행 하는 인간들이 있었습니다.
(어차피 안 가리던 인간들... 강한 전도?나 배움의 혼재?)

자신이 애기를 낳았는데 그 애기 때문에 새로운 사랑을 할 수 없다와, 그 인간들이 있었는데....
접목된 것을 저한테 시도 했었던 것 같고, 발상의 전환 하면, 장승이 애기를 낳고, 진흙소가 강을 강너고...  할 말인 것이었을까요?

기감에서 신종현이가 접목하고, 사람들에게 사기를 칩니다.
부처 짓을 하였던 것이지요.
그 후 그냥 개 쓰래기 접목에서 보여 주는 것이 있었는데, 어느 것과 접목 했는지 저는 그 것을 아직도 모릅니다.
접목된 수작질에 속았었던 사람이 많은 것 같습니다. 욕망과 지속되는 싸늘한 현실?

신종현이 종도와 신종현이가 있는데..
별로인 제 기감을 더 보시고, 생각 해 보시면, 아직 어렴풋이 알고 있다 할 것인데...
사람들이 많은 것 같은데 더 사실을 확인하게 될 기회가 될 것 같습니다.

님과 제가 있는데 비교되는 점은 말이 많을 것 같은데 무엇이라 생각하십니까?

정직 어쩌구 했는데 왜 그렇게 되었을까요?
 
 
Total 3,0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0761
3068 하나님 아버지를 믿어면 내집이 구원을 받는다 (7) 그레고리팍 03-18 436
3067 귀신이나 영혼의 존재여부 (35) 빨간병아리 03-17 509
3066 찬반투표, 종철게에 유튜브영상 링크 금지 여부에 관하여 (26) 레종프레소 03-12 807
3065 우리들의 주적 프리메이슨입니다. (6) 베이컨칩 03-12 697
3064 감정 추론중의 하나.. 사랑의 추론 (25) 팔상인 03-09 671
3063 선별,구분,분류의 이유 (4) 피곤해 03-09 402
3062 지옥이 만원이면 자동적으로 천국에 가나? (10) 우주신비 03-09 644
3061 지옥은 실존한다.. (16) 무명검 03-09 710
3060 천국에는 애완동물이 없다. (18) ijkljklmin 03-08 666
3059 신은 누가 창조했나?(펌글) (19) 우주신비 03-06 1034
3058 연기관계 (10) 피곤해 03-05 502
3057 겉으로 보이는게 다가 아닙니다 (18) 피곤해 03-03 698
3056 불경책에 양 변을 잊으라는 말이 있어요..... (12) 태지1 03-02 683
3055 질문글 : 여러분은 논리와 합리에 무슨 차이가 있다고 보시나요? (20) 팔상인 03-01 418
3054 사지가 찢어져서 죽는 방법... (11) 쪽빛여우 03-01 905
3053 모스카또님의 질문에 대한 응답입니다 (3) 팔상인 02-28 324
3052 신종현이 기감을 보면서 더 이상 것도 닭대가리인 내가 더 닭인 … (26) 태지1 02-28 488
3051 지금 티비보는데 교회의 한단면을 보니 씁쓸하네요 (8) 나비싸 02-26 767
3050 물리세계와 이념세계.. 그리고 현실세계 (16) 팔상인 02-25 759
3049 예수님 영화입니다. (8) 베이컨칩 02-24 815
3048 '전지전능' 이란 단어 자체가 모순(제목 수정) (36) 빨간병아리 02-23 955
3047 개인적으로 신은 (19) 나미 02-23 676
3046 하느님을 증명했다고 말한 사람의 증명을 깨보았습니다. (2) hororo 02-21 750
3045 젖과 꿀이 흐르는 땅 - 이스라엘 (27) 프리홈 02-21 1301
3044 종게님들 (17) 피곤해 02-19 60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