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9-04-14 23:26
"낙태 절대 못한다, 거부권 달라" 한 산부인과 의사의 靑 청원
 글쓴이 : 무명검
조회 : 743  

기사 링크 : https://news.joins.com/article/23440291

1.PNG

2.PNG

3.PNG

제가 본 천국과 지옥 간증책에서 낙태한 자가 유죄이고(지옥에 떨어짐), 

낙태된 아이들이 천국에서 길러지고 있음을 읽었습니다. 
 
 성경 말씀에 이러한 말씀이 있습니다.

DfOhQSuV4AMU0ge.jpg

사람이 보기에 죄가 아니게 보여도, 하나님 보시기에 죄가 된 경우가 이번일일 수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리고, 대부분의 사람들은 " 낙태 " 라는 것이 어떠한 행위인지 잘 알지도 못하는 가운데

찬성하였을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미국재판정에서1800여번이나 낙태수술을 집행한 의사의 

회고 영상을 보시고 다시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4분만에 낙태 합법 진영을 침묵 시킨 의사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무명검 19-04-14 23:43
 
이번 헌법 불합치의 낙태 자기결정권 한도기간은 "임신 22주"  이내 라고 합니다.
청원 의사분께서 12주로 잘못 적으셨네요.

https://www.mk.co.kr/news/society/view/2019/04/224200/
확증편향 19-04-15 00:32
 
대부분의 인간들은 굳이 당신들이 주장하는 "신"의 말을 빌리지않아도.
자유에대한 책임을 회피하려는 회피성 낙태는 법으로 강력히 규제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강제성에의한 것은 안타깝지만... 저는 이것은 뭐가 선이고 악인지는 모르겠지만
이 부분에 한해서는 낙태를 원한다면 해야한다고 생각하지만요...

참... 여러모로 안타깝네요.
풀어헤치기 19-04-15 00:45
 
임신하게 만드는 주체는....
"신"이 아니고....

"본인"과 그 행위를 같이 한 "남성"이죠.
지가 안했으면 낙태할 일도 없죠.
(의사를 지칭하는게 아닙니다.)

저기에다 종교를 들이미는 행위는 미개한 행동이라 생각해요.

  ※  단, 강.간에 의한 원치 않는 임신의 경우는 제외합니다.
팔상인 19-04-15 16:42
 
현대인으로서는
시공간의 지각에 대한 남녀의 차이를 이해하고
저 문제를 살피는게 타당하지,

종교의 시각으로만 선과악을 구별하는 것은
르네상스 이전의 중세시대의 사고관과
동일한 방식에 지나지 않는다고 여겨집니다

이것도 한번 글을 써보는게 낫겠네요
이리저리 19-04-15 20:11
 
이번 낙태 헌법 불일치 판정은 개인적으로 많이 우려됨.
그러나 이 걱정은 무슨 특정 종교에서 말하는 종교적인
교리에 의한 것이 아니라, 순수히 생명존중의 측면에서
크게 우려가 되는 것이고, '조건부 낙태' 는 당연히 허용
되어야 마땅하다 생각함.

낙태를 무조건 하지 말아야 한다는 말을 하는 사람들은
그야말로 똘아이 중 똘아이 일테고, 생명존중 사상과도
크게 어긋난 길을 걷는 것임.

인간사회에서 죄의 판단 유무는 오롯이 인간들이 정한
시스템 안에서 이루어져야지, 특정 종교의 사상 교리가
상위에 서거나 판단의 기준이 될 수 없음.
교리 우선하며 살꺼면 해당 정교일치 국가로 쳐 가세요.
그게 아니라면 법 체계의 범주 안에서 신실하게 사시고.
피곤해 19-04-16 14:45
 
피곤해교에선
부조리한 세상에서 자존과 자강을 추구하고
이를 위한 방편으로 건전한 자기합리화(자기방어기재)를 제시함.

요기서 주목해야할게 "건전한" 인데
이 건전한을 위해 책임을 강조하고
이 책임을 상호책임, 상호존중으로 확장시킴.

이 건전한을 위한 책임이라는 안전장치가 없으면

낙태 같은것도 한방에 아무런 저항 없이 합리화 시켜버리는 일이 발생하여...
책임이라는 안전장치를 달아둬서 고민을 하게하고(변증법이 작동할 여지를 둠)
이 고민 해결을 위해 선험,후험적 인것들을 각자 습득하여 활용하라고 함.
 
 
Total 3,19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1976
3192 그룸 유일구화 06-16 87
3191 기독교인중 이거 가능하신분? (21) 꼬리꾸리 06-14 667
3190 한국인들에게 보내는 메세지... (7) 유란시아 06-14 436
3189 흥미로운 이사야 이야기 무좀발 06-13 197
3188 예수의 애비는 누구에요? (41) 순둥이 06-11 1247
3187 목사 월 5400만원 받는데…직원들은 임금체불과 싸운다 (2) 우주신비 06-11 709
3186 교회를 웃음거리로 만드는 것들 (5) 우주신비 06-10 793
3185 목사 딸 ‘가사도우미’까지…‘헌신페이’라는 노동착취 (2) 우주신비 06-10 662
3184 주모 (4) 유일구화 06-09 281
3183 우주가 매트릭스 라는 불경의 팩트들 (12) 유전 06-09 818
3182 대종교 경전 천부경의 고고학적 해석 (10) 풍림화산투 06-07 497
3181 하나님녀석은 돈을 좋아한다? (6) 우주신비 06-06 563
3180 정치와 종교는 분리되어야 국민이 행복합니다 (10) 행복찾기 06-03 624
3179 지도자(대통령)는 그 시대에 맞게 하나님의 뜻으로 (23) 뻥독이 06-02 949
3178 마태복음 5장 (5) 뻥독이 06-02 517
3177 고픔 (1) 유일구화 06-01 251
3176 종교 여러분 정리가 안 되세요? (10) 태지1 05-31 741
3175 아프다는건.. (5) akrja 05-30 327
3174 종철게 논의의 위치 (10) 팔상인 05-28 578
3173 도둑 (7) 유일구화 05-28 351
3172 자신의 것을 발산하기 위해서.. 자신을 속여 줄 수도 있다고 생… (1) 태지1 05-28 255
3171 엘로힘 이란... (8) 무좀발 05-28 529
3170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 (6) 새로미3 05-27 495
3169 일상의 평범함 (3) akrja 05-27 273
3168 세상의 빛 .................. (5) 새로미3 05-26 38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