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20-07-18 06:01
꿈에 엄마가 나타나다... 그런데 울 엄마 아니였다..
 글쓴이 : 태지2
조회 : 687  

지금도 이상한 일이? 지랄이 나타나는 것인데... 
그 짓을 하면서 설명하는 사람이 없네요... 왜 그럴까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풀어헤치기 20-07-18 08:40
 
꿈이란
컴터의 하드디스크 조각모음 같은 현상입니다...

그리고,
현재의 심리상태를 가장 잘 반영하는 것이...꿈입니다.

현재의 심리상태가 불안할 때...
가장 먼저 꾸게 되는 꿈이...가족 관련 꿈입니다.

증상이 더 심해지면...친구...선후배 등이 등장하지요.

공통점이라면...
등장인물들의 외모가
일정한 형상을 유지하지 않는다는 점.

반복되면...
물론 꿈 속에서 대화도 가능합니다.
결론은...'본인과의 대화'입니다.
     
팔상인 20-07-18 08:58
 
부질없는 얘길 하시네요

핫산은 글을 3줄 이상 읽지 않습니다
태지2 20-07-18 09:15
 
제 엄마나 저나 대갈팍 사용에서 그런 사람이 아닙니다...
그런 일이 그렇게 천박하게 일어 날 수 없었던 것이지요...  담에 만나면 그 대갈팍과 목을 조이고 누구인지 밝히고 싶습니다

하지 말라는 짓, 해악질, 기감질과 연관되는데, 누군가 했었던 것입니다.
     
풀어헤치기 20-07-18 09:47
 
그것이 해결되지 못햇거나....

해결할 당자사들이 없어졌을 때....
평생을 따라다닐 수 밖에 없어요...
          
태지2 20-07-18 10:09
 
해결하면 다른 사람들이 나타날 수 있어도... 그 일에 대한 것은 해결 할 것 같은데....
증명에서 목을 잡아야 하고,  그 일이 피해에서 하지 말라는 짓이었는데 우월한 것을 하지 말라는 짓에서 계속 생각 할 것 같습니다. 그 위대하다는 것이 짝짝꿍 꽁짜 아니고 돈 주는지... 그 시스템에서도 있는 것 잘났다 하고 싶어도 돈은 주지 말기기를...
               
세넓돌많 20-07-18 11:46
 
닥쳐라 태쥐! 뭔 개소리냐 넌 니 글을 읽으면 이해가 되냐?
                    
태지2 20-07-19 04:47
 
신종현이에게 돈 주지 말기를 바랍니다...
님에게 더 글을 쓸 수도 있습니다. 하지 마세요.... 타인에게... 그 쓰래기 짓에서...
 이직 안 듁고 있네요.... 대갈팍 차이가 많은데....
                         
세넓돌많 20-07-19 09:54
 
신종현 최고
이리저리 20-07-18 14:46
 
참으로 이상한 일이 아니지 않을 수 없지 않다면
않는 것이라 볼 수도 있지 않지 않을까 합니다.
굳이 설명을 하자면 할 수도 있지만 이것이 또한
설명하려 할 수록 못 할 수도 없지 않지 않겠냐는
상황일 수도 있지 않지 않을까요?
그래서 결국 왜 그런지에 대해서는 많은 사람들이
알 수도 없지 않겠지만, 또 알지 않지 않을까 하는
그런 상황이 아닐 수 없지 않은 것이죠.

남들 보기에 님 글이 딱 이래요.
     
태지2 20-07-19 00:36
 
현실 설명이 그렇게 어려운 것이 아닙니다.
있는 것 설명이니... 바램에서 해깔릴 수 있는데...
있는 것을 바라다 보시고 생각하시었으면 합니다.

또한 과거 죽은 사람들이 방지 해 놓았었습니다. 개 지랄 할 것을요..... 정직을 버리지 않았다면 추구하면 되는 것입니다.... 개 쓰래기들 말 들을 필요도 없고 작용에서 우위를 주장하는데 쓰레기인 것입니다 정직을 버린 것이고.... 악행을 지속하는 것입니다...
          
세넓돌많 20-07-19 09:53
 
닥쳐라 태쥐
헬로가생 20-07-20 07:35
 
테레비젼에 내가 나왔으면 정말 좋겠네~ 정말 좋겠네~
 
 
Total 3,9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7044
3949 논리적 종교 성찰.. (20) 탈출가능 09-21 120
3948 성경의 유니콘에 대해서 (7) 앗수르인 09-21 108
3947 여기 상주하는 종교인 패턴 (5) 나비싸 09-21 97
3946 제가 보기에는.. (13) 탈출가능 09-21 69
3945 구약이 케케묵은 설화로 한국인에게 보이는 이유 (3) 방랑노Zㅐ 09-21 108
3944 전지전능? (38) 백전백패 09-20 163
3943 마태복음 1장의 족보와, 누가복음 3장의 의인 후계자 계보 (5) 앗수르인 09-20 98
3942 새로운 사람인지 다중이 인지는 모르겠지만 (9) 나비싸 09-20 109
3941 두 번에 나누어 십자가 제물 되신, 어린 양이자 예수 그리스도 (1) 앗수르인 09-20 65
3940 땅에서 이루어지는 유월절과, 하늘에서 이루어지게 될 유월절 (17) 앗수르인 09-19 133
3939 한글성경에서 발생한 예수 족보의 오류 (8) 갓라이크 09-19 198
3938 우주의 C발점 빅뱅님 감사합니다. (1) 풍댕댕이 09-19 147
3937 결론이 났군요 (6) 나비싸 09-19 216
3936 20세기 전파망원경으로 증명된 옛 성경의 별자리 (12) 앗수르인 09-18 301
3935 거짓 천동설과 진짜 천동설 (4) 앗수르인 09-18 136
3934 앗수르인.. (14) 탈출가능 09-18 168
3933 예수의 십자가에 대한 복음서의 모순 (10) 갓라이크 09-18 157
3932 신앙인이 2단계로 거듭나는 과정 (9) 앗수르인 09-17 177
3931 신실한 신도는 어느 버젼의 성경을 믿어야할까요? (4) 헬로가생 09-17 145
3930 하나님의 백성은 속지 않습니다. (3) 인터라이 09-17 119
3929 천사 네 명이 서 있는, 땅의 네 모퉁이 = 둥근 지구의 외길 절벽 (5) 앗수르인 09-17 179
3928 단도직입적 으로 물어볼께요 (12) 나비싸 09-17 161
3927 신은 우주 창조 이전에 어디에 사셨을까? (15) 앗수르인 09-17 232
3926 만약, 신이 인류에게 믿음 아닌 증거로 자신을 나타내실 경우 (10) 앗수르인 09-16 144
3925 창조와 간극 (5) 성기사 09-16 124
 1  2  3  4  5  6  7  8  9  10  >